본문으로 바로가기
과거 인도차이나 반도에서 영화를 누렸다가 순식간에 사라진 크메르 제국... 여기에 서 있으면 앙코르왓은 그대로 있는데 지켜보는 사람만 다른 시대의 사람으로 바뀐 것 같다. 마치 내가 과거로 돌아간 것이 아닌가라는 착각을 하게 만든다.

 
어디선가 나타난 꼬마아이, 말을 걸어봤지만 그저 멍하니 나를 쳐다볼 뿐이었다. 갑작스럽게 나타난 아이들을 신기하게 쳐다보기도 했는데 다른 아이들처럼 물건을 팔려고 돌아다니는 아이는 아닌 것 같다.


카메라를 보고 반응을 잠깐 하기도 했지만 내가 말을 걸어도 대답도 하지 않았다. 그리고는 제 갈길을 간다고는 휙 돌아서 다시 걸어갔다. 아무렇지도 않게 맨발로 걷고 있는 아이들을 보고 나는 신비로움이 온몸을 감쌀 정도였다. 그저 지나가는 아이들을 봤을 뿐인데 정말 이상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고군 2008.06.09 12:58 신고

    첫번째 사진 저도 담아봤으면 해요+_+ 멋집니다.

    앙코르왓 인근주변에 있는 마을 어린이 들일까요?
    그냥 놀러나온 아이들처럼 느껴지지는 않아요.

    • BlogIcon 바람처럼~ 2008.06.11 22:01 신고

      아마 흐리지만 않았으면 제 똑딱이로도 멋진 사진 찍을 수 있었을것 같아요. 어느 가이드북에 보니까 앙코르왓의 멋진 사진은 다 이곳에서 찍는다고 하더라구요. 작은 연못때문에 앙코르왓이 물 위에 떠 있는 듯해서요~ ^^

  2. BlogIcon Krang 2008.06.09 17:34 신고

    정말 90만원만 있으면 이런 알찬 여행을 즐길 수가 있나요? @.@
    진작에 배낭여행 기회를 다 놓치고 나이만 먹어가는 것이 한스럽습니다. -_-;
    저도 여러가지 조사해보고 훌쩍 떠날 계획을 세워봐야겠군요.
    여행기 즐찾해두고 생각날때마다 와서 구경하겠습니다. ^^

  3. BlogIcon 태공망 2008.06.09 23:33 신고

    앙코르왓!! 이번 여름에 가볼까하고 준비하고 있는데..
    과연 실행 가능할지...ㅋㅋ
    언젠가 꼭 가보고 싶은 곳이지요.^^

  4. BlogIcon 우주인 2008.06.10 00:56 신고

    2년전 부터 간다 간다 간다 노래를 불렀지만 결국 못가본 앙코으와트..ㅜ.ㅜ
    덕분에 구경 잘하고 있어요..^^

    올해는 과연 갈수 있을까??생각해 보지만 음 어려울것 같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5. BlogIcon 멜로요우 2008.06.12 23:30 신고

    혹시 앙코르 왓의 요정들은 아닐까요? ^^ㅋ
    두번째 사진의 소녀는..참 우수적인 분위기가 인상적이군요 ㅎㅎ

  6. BlogIcon 첫눈e 2008.06.13 02:55 신고

    올만이예요 ^^
    제 블로그는 아직 잠수중이랍니다 ㅋㅋ

    와우!! 이곳저곳 매번 여러나라? 여러곳의 사진을 보니, 신기하기도 하고 재미있어요 ㅋㅋ
    그리고 빠지지않는 아이들의 사진들? ㅋㅋㅋ

  7. BlogIcon 루빌리악 2008.06.20 01:46 신고

    아이들이 너무 아름답네요. 가난하다고 평가될지 모르지만, 한편으로는 우리보다는 적어도 자연을 더 느낀다는 것은..

  8. BlogIcon Ezina 2008.06.22 17:27 신고

    아아- 이번여행땐 꼭 앙코르와트도 가야겠네요.
    저번에 방콕에서 삽질하느라 못가서 너무 아쉬웠다는 ㅜㅜ

    • BlogIcon 바람처럼~ 2008.06.23 02:18 신고

      전 방콕을 많이 못 봐서 아쉬웠어요
      그나저나 캄보디아 가실땐 많이 조심하세요~ ^^
      제 포스팅을 보셨다면 이해하실듯...
      아주 무서운 동네예요 ㅋㅋㅋㅋ

  9. BlogIcon 무념이 2011.09.14 10:01 신고

    너무나 신비롭고 아름다운 앙코르와트인데 아이들때문에 마음이 무거워 지는 곳이었죠~ ㅜ.ㅜ

  10. BlogIcon 니자드 2011.09.14 11:12 신고

    이젠 어떻게 보면 우리도 그저 현대인일 뿐이니까요. 한국도 이젠 그저 선진국에 불과하게 된 상황을 보여주네요. 한때는 우리가 저 아이들이었고 우리 자리에 외국 선교사 등이 있었을 텐데 말이죠;; 그 사람들도 같은 기분이었을까요?

    • BlogIcon 바람처럼~ 2011.09.15 08:16 신고

      그러게요.
      우리나라는 정말 독특한 케이스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외국인을 만나면 항상 이런 이야기를 하거든요.
      불과 50년 전만 하더라도 우리나라는 최빈국이었다고 그런데 지금은 이렇게 발전했다고 말이죠. ㅋ

  11. BlogIcon 즈라더 2011.09.14 12:05 신고

    너무 쿨하게 느껴져서 혹시 여행객에 대해 불쾌감을 가지고 있는 건 아닌가 싶을 정도네요.

  12. BlogIcon s2용 2011.09.14 15:37 신고

    아이들의 표정이 아주 쿨~! 한데요 ^^
    한번 웃어주기라도 했더라면,,, 참 좋았을꺼 같습니다~ ㅎ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