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배낭여행을 했던 탓인지 아니면 너무나 심심해서인지 가만히 있지를 못했다. 수업이 끝나고 그냥 밖으로 나갔다. 내가 있었던 지역은 다운타운 지역으로 업타운에 비하면 약간은 지저분하고 골목이 으슥한 곳이 많은 편이었다. 하지만 대낮이었으니 혼자 돌아다녀도 상관 없을 것이라 생각도 들었다. 아마도 초반에 세부에서 이렇게 돌아다닐 수 있었던 것은 2006년에 세부를 와봤다는 것과 2007년도에는 동남아 배낭여행을 해봤던 것이 크게 작용하지 않았나 싶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초반에는 위험할거라 생각하지만 나중에 적응해서 괜찮다는 사실을 알게되는데 나는 그걸 좀 더 일찍 알고 있었다.


다운타운을 중심으로 한바퀴 돌아봤다. 크게 돌아본 것은 아니고 걸어서 이동했기에 적당한 거리에서 움직였다. 세부의 도로는 지프니의 천국이다. 버스와는 다르게 사람이 있는 곳이면 어디든지 서는 지프니이기 때문에 교통체증을 유발하기도 한다. 도로도 그리 넓지 않기 때문에 애초에 버스가 다니기에도 적합하지 않다.


그들의 삶은 어디든지 크게 다르지 않다. 도로가에 있는 집이라고 해도 전봇대에 끈을 매달아 닭을 기르고 있고, 내가 돌이키면 간식을 먹거나 밥을 먹는 사람도 쉽게 볼 수 있었다. 간혹 내가 외국인이라는 것을 아는 사람들이 신기하게 쳐다보기도 하고 먼저 인사를 걸어오기도 했다. 다른 의도가 없는 그저 인사에 나도 인사를 건낸다.


이렇게 차들이 지나다니는데 제대로 된 인도가 없다. 걸어서 돌아다니기에는 딱히 좋은 환경은 아닌 셈이다.


먼저 말을 걸어온 사람들 내가 가지고 있는 캠코더를 보더니 사진을 찍어달라고 한다. 가족으로 보이는 사람들 그리고 다른 사람들까지 불러내서 사진을 찍어달라고 한다. 사진을 찍어주고 보여주니 좋다고 한다. 그들이 나에게 술을 같이 먹자는 제안을 해왔으나 난 정중하게 거절을 했다. 사진 하나 찍었을 뿐인데 그들 뿐만 아니라 그 주변 사람들이 한바탕 웃음바다였다.


내가 사진 찍고 있는 것을 보자 자신도 사진 찍어달라고 했다. 이렇게 사진을 찍었을 때 주변 사람들이 마구 웃었음은 말할 것도 없다.


나도 찍어달라며 포즈를 취했던 아저씨. 그저 사진만 찍었을 뿐인데 사람들은 너무나 신나했다.


학원으로 돌아가는 도중 첫날 밤에 봤던 으슥했던 골목이 나왔다. 사람들은 거리에 나와서 쉬고 있었고, 아이들은 신나게 놀고 있었다. 양 옆이 집이었던 골목길이었다.


사진이 어떤 의미가 담기는지는 모르겠지만 이들에게는 즐거움으로 남는가보다. 비록 사진을 가지게 되는 것이 아닐지라도 말이다. 사진을 찍으려고 들이대려고 노력하지 않아도 그들에게는 사진에 대한 즐거움에 먼저 포즈를 취한다. 동네 한 바퀴도는 동안 땀에 쩔었지만 그들의 삶의 모습을 볼 수 있어서 더 좋았다. 필리핀 사람들의 미소를 보았으니깐.


복잡한 도로 위 그리고 지프니에 매달려있는 사람들, 그리고 껌이나 사탕, 담배 한개피씩 팔고 있던 아저씨 이 전부 필리핀에서는 일상이다.


세부에서의 생활 점차 익숙해지고 있었다.


감사합니다 ^^;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생명수농장 2009.08.03 06:46 신고

    사진 찍는 걸 즐기는 분들도 계시더라구요
    우리나라에서 그러면 좀 초상권 어쩌고 저쩌고 하겠지만 ^^
    보기는 좋으네요~ㅎㅎ

  2. BlogIcon 김치군 2009.08.03 09:09 신고

    정말...다들 웃고 계시네요 ^^

  3. BlogIcon 예스비™ 2009.08.03 11:32 신고

    너무 오랜만에 왔죠? ㅋㅋ
    요즘 바빠서~ㄷㄷㄷㄷ;;
    스킨이 바뀌었네요.
    아닌가? ㅡㅡㅋ
    글을 한꺼번에 왕창 올리셔서 ㄷㄷㄷㄷ;;;
    시간내서 따로 읽어 볼께요 ㅎㅎㅎ;;
    즐거운 하루 되세요~ 왔다갑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09.08.03 11:53 신고

      네~ 스킨 바꾸는걸로 씨름하다가 결국 약간 수정하고 그것땜에 포스팅하기도 귀찮았어요
      그래서 이제서야 포스팅하기 시작했죠 ^^
      그리고 이야기가 많은 만큼 서둘러서 포스팅해야 할 거같아서요 ㅋㅋ

  4. BlogIcon 유랑제이 2009.08.03 12:15 신고

    저도 필리핀 칼람바에 있을때, 느꼈던 거지만 카메라를 들이대면 어느샌가~ 사람들이 몰려와 있더군요~ 정말 순수한 모습..

  5. BlogIcon 영웅전쟁 2009.08.03 15:09 신고

    찍히는 것 좋아하는 모습이
    대단히 순수해 보이는군요 ㅎㅎㅎ
    좋은 글과 사진 잘보고갑니다.
    고맙습니다.
    이번주도 멋지고 행복한 한주 되시길 바랍니다.

  6. BlogIcon 팰콘 2009.08.03 20:02 신고

    재미있는 사진이네요~!
    활짝 웃어주는 모습이 넘 좋습니다!

  7. BlogIcon 라이너스™ 2009.08.03 20:03 신고

    정말 즐거운 모습들입니다.
    가식없는 해맑은 모습들^^
    멋진 저녁되세요~

  8. BlogIcon 미미씨 2009.08.05 01:26 신고

    필리핀에 계신 이웃님들 사진에서도 느꼈지만 진짜로 필핀 사람들은 사진만 찍으면 어찌나 적극적이던지..ㅎㅎ

  9. BlogIcon 라라윈 2009.08.05 08:43 신고

    넘 적극적으로 포즈를 취해주시는데요~~ ^^
    좋은 모델들이십니다! :)

  10. BlogIcon 우.주.인 2009.08.06 13:27 신고

    세부의 하늘 너무 이쁘네요...
    사진찍는 것을 무지 좋아라 하는것 같아요^^

    찍난 사람도 찍히는 사람도 즐거웠을것 같아요

  11. BlogIcon 별을따라 2009.08.06 23:20 신고

    필리핀 사람들은 참 순수하고 맑은 사람들인 것 같아요~
    사람들의 미소에서 드러나네요^^

  12. BlogIcon 달콤쌀벌 2009.08.07 00:48 신고

    와 마치 인도같아요..
    인도 애들은 진짜 원포토원포토 이러면서 따라다녀요 ㅋㅋ
    찍은 사진 보여주면 어찌나 좋아라 하던지...ㅋㅋ

  13. 너부리야 2009.10.09 12:46 신고

    저기 혹시 마젤란크로스 쪽 아닌가요?

    2008년경에 다녀왔는데 사람들 참 잘 웃고 친절해서 좋았더라는.. ^^

    그때가 그립네요 ~

    • BlogIcon 바람처럼~ 2009.10.09 17:44 신고

      다운타운이긴 했는데 산토니뇨쪽은 아니었습니다 ^^;
      저도 2008년도에 필리핀에 있었는데
      어쩌면 우연히 마주쳤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드네요
      좋은 추억을 가지고 계시다니 저도 기쁩니다

  14. 지나가는 나그네 ㅋ 2010.07.29 14:52 신고

    재밌게 잘 보고있어요 ㅎㅎ
    필리핀을 돌아다니면서 사진을 찍을 수 있다는게 정말 신기하게 느껴지네요.
    다들 무섭다며, 절대 비싼물건은 갖고다니지말라는 말만하던데...
    사람들의 순수함이 사진에서 보이는것같네요. 저도 곧 가는데... 참고가 되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