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자주 이런 행사를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내가 있는 동안 우리 학원에서는 영어 대회를 했었다. 이게 하루 이틀만 했던게 아니라 한 일주일간 여러 종목을 놓고 했던거라 가끔씩 참관을 할 수 있었다. 나보고 참가하라고 했던 슈퍼바이저가 있었지만 난 영어가 안 되서 도저히 참가할 수 없다고 손서레쳤다.


그래도 내 주변에서 참가했던 몇 사람이 있었는데 그 중 English Decathlon에 참가한 형을 응원하러 갔다. English Decathlon 즉 영어 10종경기쯤 되겠다.


영어 대회라고 했지만 이 대회는 영어실력과는 살짝 무관해보였다. 영어보단 거의 상식문제에 가까웠는데 거기에 운까지 잘 작용해야지 이기는 그런 게임이었다. 5개 항목을 적고, 사회자가 부르는 단어가 있을 때마다 점수를 얻는 방식이었다.

물론 이  대회 말고도 다른 대회가 거의 매일 열렸었다. 다른 대회의 경우는 영어로만 승부하는 것도 많았는데 모든 대회가 끝나면 각 팀의 성적을 전부 합쳐서 수상을 했었다. 이 날 내가 응원했던 팀은 아쉽게도 우승하지 못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보링보링 2009.08.30 02:29 신고

    --;저에게는 절대 불가능한 대회군요~ㅠ.ㅠ

  2.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8.30 15:12 신고

    실력으로 겨루는 그런 대회가 필요 하겠지만,, 요런 대회도 재미나고 신선한 경험이 되겠군요..ㅋㅋ

  3.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2009.08.30 23:02 신고

    상식이 풍부하면 일등 먹을 수 있겠는데요...
    즐거운 한 주 시작하시기 바랍니다

  4. BlogIcon 소나기♪ 2009.09.01 14:33 신고

    아 필리핀에 있는 어학원 다니시는 중인가봐요.

  5. BlogIcon Deborah 2009.09.01 19:16 신고

    영어로 된 게임이 참 재미 있어요. 저도 예전에 영어 배울때 게임을 통해서 배우니 더 쉽게 배우겠던걸요.

    • BlogIcon 바람처럼~ 2009.09.01 20:39 신고

      한국와서 영어 공부를 하고 있는데요
      휴~ 영어가 재미가 없더라구요 ㅠ_ㅠ
      시험치기 위한 영어 저에겐 넘 싫어요 ㅋㅋ
      그래도 영어가 좋아지긴 했으니 좋은 현상인듯 합니다

  6. BlogIcon 레이군 2009.09.05 13:03 신고

    영어로 퀴즈를 내고 맞추는 건가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