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호주 워킹홀리데이를 내가 너무 쉽게 봤나? 하나가 해결되면 하나의 문제가 생기고, 다시 하나의 문제를 해결하면 또 다른 문제에 봉착했다. 하지만 이미 수 많은 워킹홀리데이를 경험했던 사람들도 이러한 일들을 겪었을터 나 역시 고생을 알고 온거 아닌가?


나는 그래서 호주 워킹홀리데이의 정의를 새롭게 내렸다.

호주 워킹홀리데이 = 생존게임

특히 워킹홀리데이로 떠난 사람은 어떻게해서든 호주에서 살아남기 위해 발버둥을 친다. 돈도 없이 무작정 떠났기에 우선 돈을 벌어야 했고, 요리도 하나 제대로 못했지만 먹고 살려면 뭐든 만들어 먹어야 했다. 유난히 사람과의 갈등도 쉽게 일어나는것 같았다. 여기는 호주, 남한의 55배나 넓은 광활한 땅에서 살아남아야 한다.


'그래 어떻게서든 살아야 한다.'

차를 가지고있던 형이 훌쩍 브리즈번으로 떠난 뒤 막막해진 상태에서 나에게 드는 생각이었다. 나와 함께 있던 혁철이와 곰곰히 생각한 끝에 대략 3가지 방안이 나왔다.

첫째, 이대로 브리즈번에 돌아가 새롭게 출발한다. 이건 너무 위험부담이 크고, 다시 일자리를 찾는다는게 쉽지 않다는 것을 알았기에 제외해버렸다. 우선 다시 시작할 여력이 없었다. 가장 중요한 돈이 없다.

둘째, 농장으로 걸어서 출퇴근 한다. 나중에 알았던 사실이지만 미친짓이었다. 

셋째, IGA에서 만났던 한국 사람들에게 연락을 해서 자초지종 사정을 얘기한다. 가장 확실한 방법이자 마지막 희망의 끈이었다.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다고 했던가. 정말 세인트조지 온 지 이틀밖에 되지 않아 아는 사람도 아무도 없는 이 시점에 이런 일이 벌어진 것도 어처구니 없지만, 이미 벌어진 상황을 수습할 가장 좋은 방법은 하나 밖에 없었다. 솔직히 딱 5분 만난 사람에게 이런 부탁을 한다는게 정말 어려운 일이었지만 우선 살아야 했다.

한 2시간정도 우리끼리 이렇게 얘기한 뒤 전화를 걸고, 직접 만나서 이야기를 하고 싶다고 전했다. 일을 하지 않았던 날이라 시간적 여유가 넘쳤지만 사태의 심각성에 점심 먹는 것도 잊고 그쪽 캐러반파크로 갔다.


우리 캐러반파크는 세인트조지 입구에 있었던 팰리컨 캐러반파크였고, 다른 쪽은 세인트조지 중심가에 있었던 카마루카 캐러반파크였다. 사실 세인트조지 정말 작은 마을이었지만 걸어서는 이동하니 꽤 멀었다.

알게 된지 불과 2시간 전 사람들에게 자초지종을 설명하고 도움을 구한다는게 사실 쉽지는 않다. 그만큼 절박했다. 정말 다행스럽게도 앞으로 우리를 태워다주기로 이야기가 나왔다. 어차피 같은 농장에 같은 팀이니 어려운 일은 아니라고 해줬다.

초반에는 참 여러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결국 이 곳에서 계속 일을 할 수 있었다. 지금 돌이켜보면 큰 문제가 아니었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 그래도 그 때는 이후 이렇게 결심했다. '그래 나는 기필코 여기서 살아남을테닷!'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pop-up 2009.10.15 17:01 신고

    가장 큰 문제점인 교통을 해결하셨군요.
    그래도 좋은 분들을 만나서 다행이었네요.ㅎㅎ

    텐트에서의 저 표정은,, 모든 것을 말해주는 듯 싶어요.

  3. BlogIcon 보링보링 2009.10.15 20:16 신고

    두번째 사진..표정이 그 당시 상황을 너무나도 잘~표현해주는 듯 해요..
    정말정말 고생 많으셨던듯~합니다..

  4. BlogIcon Mr.번뜩맨 2009.10.15 20:31 신고

    비장한 표정에서 반드시 살아남아야겠다는 마음가짐이.... 화이팅입니다~! ^ ^

  5. 2009.10.15 21:47

    비밀댓글입니다

  6. BlogIcon 일하는소~ 2009.10.15 22:48 신고

    혹시나 하고 들어왔는데 글이 올라와있네요~~ 생존게임. .ㅎ 어떤 책에서 본거같아요 하루에 대부분을 생활하는 직장에서 힘들다힘들다 생각하면 끝도 없다고 ~ 놀이를 하고 있다고 생각하면 마음가짐이 달라질거라는 구절. 근데 정작 나는 놀이라고 생각해도 와닿지 않는다는거 ㅠ 그저 일하고 있다는거 . ㅠ 생존게임. . 나는 매일매일이 생존게임을 하는거 같아요 ㅠㅠ 자꾸 발버둥쳐도 그 자리지만. .
    다음얘기 얼른 올려주세요~

    • BlogIcon 바람처럼~ 2009.10.15 22:52 신고

      링크를 따라가보니 블로그가 아니었네요 ^^
      아마도 즐겨찾기 해주시고 들어와주시는거 같은데 너무 감사합니다!
      제가 취업에 중요한 관문을 지나고 있어서 블로그에 글을 쉽게 쓰지 못하는점 양해바랄께요 ㅠ_ㅠ
      과제가 너무 어려워요 으앙~ ㅠ_ㅠ

  7. 일하는소~ 2009.10.16 12:40 신고

    블로그에 가입하고싶은데 . 바로 안되더라구요 ㅠ 제가 잘못하는건지 ㅡ;; 취업공부 열심히하세요~

  8. 어여쁜처자 2009.10.17 00:37 신고

    호주워킹에서의 그 힘든 생존게임에도 이기셨으니
    이번 재무관리에서의 생존게임에서도 꼭 이기시길... ㅋㅋㅋ

  9. BlogIcon 미자라지 2009.10.18 16:55 신고

    부럽고...부럽고...부럽고....
    취업프로젝트는 잘 진행중이신가요?^^

  10. BlogIcon 시간제공자 2009.10.18 19:31 신고

    생존게임이라니 무시무시하군요.

  11. BlogIcon 소나기♪ 2009.10.19 11:07 신고

    아 힘들었군요. 저는 다녀온사람들 이야기만 들었을때는 그냥 일자리가 지천에 있는 줄 알았거든요.ㅡㅡ"

  12. BlogIcon 바람노래 2009.10.19 15:44 신고

    그래 나는 여기서 기필코 살아남을테닷...에서 살아 남으셨군요 +_+
    다음 채용도 잘됐음 해요.ㅎ
    저보다 먼저 가시겠네요.ㅋㅋㅋ

  13. BlogIcon 쭌's 2009.10.19 18:26 신고

    역시 동경과 현실은 많이 다른거 같아요...

  14. BlogIcon 둥이 아빠 2009.10.19 22:03 신고

    완전 서바이벌 게임아니.. 보이스카웃이었겠는데욧.

  15.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10.20 14:51 신고

    살아 남으셔서 이렇게 멋진글을 보고 있으니 저희가 행운인가요?으흐흐
    그래도 저런 워킹을 할수 있는 젊음이 부럽습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09.10.20 20:49 신고

      사실 한번 더 갈 생각으로 세컨비자 자격까지 일을 한 상태인데요
      호주에서 그 생각을 접었지요 ^^;
      근데 요즘 다시 갈까라는 생각이 모락모락 나오네요 ㅠ_ㅠ

  16. BlogIcon 딸기우유! 2009.10.20 15:41 신고

    사람이 절실해보고 그걸 넘어서면 한단계 성장하는 거 같아요
    님도 워킹하면서 많이 성장하셨을 꺼에요~!

  17. BlogIcon Mr.DJ 2009.10.20 20:42 신고

    좋은 이야기 잘 보았습니다. 좋은 경험이 되었을듯.....
    알게 모르게 여행자들은 그 나라의 훈훈함에 빠져들죠..

    제가 캄보디아에서 겪었던 일과 비슷하네요.

    • BlogIcon 바람처럼~ 2009.10.20 20:50 신고

      저는 개인적으로 캄보디아는 별로였는데 ㅋㅋㅋ
      제가 이번 여정에서도 한국 오기전에 캄보디아를 들렀었거든요
      다시 가봐도 여전히... 같은 느낌 ㅋ

  18. BlogIcon 홍콩달팽맘 2009.10.21 00:35 신고

    저도 어릴때부터 여기저기 돌아다니면서 실수도 실패도 많이 했던게 지금 인생을 사는 큰 힘이 되고 있습니다.
    제 아들도 가능한 여행도 많이 하고, 많은 경험을 했으면 바램입니다. ^^

    • BlogIcon 바람처럼~ 2009.10.21 01:30 신고

      아드님이 부럽습니다 ^^
      단지 돈이 전부가 아닌 정말 다양한 경험을 해주세요~
      그렇다면 분명 멋진 어른이 될거라 믿습니다!!!

  19. BlogIcon 호련 2009.10.23 13:24 신고

    'ㅁ') 잘 봤어요. ㅎㅎ!! 무시무시 ㅋ
    엄청 소중한 경험들이 되셨겠군요 'ㅂ'!!!!!!

  20. BlogIcon 자수리치 2010.11.04 11:54 신고

    담 얘기가 무척 궁금해집니다.^^
    벼랑끝에 몰리면, 넉살이 좋아지군요.ㅎㅎ

  21. wlwlqqoqo 2010.11.22 14:35 신고

    호주워킹홀리데이 신청 준비하신다면 아래 사이트 가보세요
    전문업체중 잘하기로 소문난 곳들 모아났어요.
    한번 가보셔서 상담받아보세요^^

    http://bestinfo7.co.kr/searchlink.asp?k=%C8%A3%C1%D6%BF%F6%C5%B7%C8%A6%B8%AE%B5%A5%C0%CC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