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사실 골드코스트에는 1주일 정도만 있으려고 했다. 하지만 1주일이 지났고 차도 구입했지만 어디로 가야할지 모르는 두려움에 섣불리 움직일 수가 없었다. 만약 돈이라도 좀 여유있게 있었다면 아무 곳이나 휙~ 하고 가버렸을지도 모르지만 호주에서 생활해본 경험에 의하면 쉽게 움직이다간 파산하기 정말 쉽다는 것을 알았기 때문에 그렇게 하지 않았다.

그렇게 인터넷으로 정보도 얻어보고, 전화도 돌려보고 하기를 2주 째 이제는 더이상 지체할 수 없었다. 떠나는 것 밖에 다른 방도가 없었다. 농장을 경험했던 사람은 나와 현석이뿐이었는데 우리 둘의 생각은 2월달에는 퀸즐랜드쪽에 가능성이 없다고 판단하고 빅토리아쪽으로 내려가기로 했던 것이다. 정말 웃겼던 것은 기껏 아래 지방에서 위쪽으로 올라왔는데 다시 내려가야 하는 입장이 되어버린 것이다.


떠나기 전 날, 다시 한번 서퍼스 파라다이스를 찾았다. 거친 파도가 출렁이는 해변이 무척 인상적이었는데 이 날 비가 와서인지 무척 춥게 느껴졌다. 원래 이 곳의 파도는 거세긴 했지만 비때문인지 파도가 심하게 몰아쳤다.


물에 들어가서 한참 동안이나 놀았다. 수영을 못해서 애초에 멀리까지 나가지 못하지만 해변과 가까운 곳에서도 높은 파도가 몰려와서 내 몸이 휩쓸리리곤 했다.


날이 점점 흐려지더니 비가 내리기 시작했다. 마치 동남아의 우기시즌인 마냥 골드코스트의 날씨는 정말 변덕스러웠다. 적당히 놀았겠다 비도 오겠다 싶어서 집으로 돌아가게 되었다.


집으로 돌아가는 길 위에서 무지개를 볼 수 있었다. 좋은 징조일까?


4명이 가지고 있는 돈을 탈탈 털어도 고작해야 2~300불정도 밖에 되지 않았던 우리는 앞으로의 일을 예측할 수가 없었다. 나는 호주에서 정해지지 않는 일자리 찾는 것이 얼마나 무모한지 대강 알고 있었지만 아직 경험이 없었던 동생들은 그리 크게 실감할 수가 없었던 것이다.

또 다시 시작된 대책없는 여정은 그냥 '빅토리아 방향'이라는 것 밖에 없었다. 그래도 어쩌겠는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지노다요 2009.11.21 08:00 신고

    그냥 보기만해도 엄청 추울꺼 같은 바다인데요?ㅎ
    몇일전에 학교에서 해외인턴십에란 책을 받아서 봤는데 첫장에 호주워킹홀리데이가 나오더군요.
    그 순간 바람처럼~ 님이 생각났다는 ㅎㅎ 더불어서 위킹홀리데이는 지옥이라는것까지..ㄷㄷㄷ

    • BlogIcon 바람처럼~ 2009.11.21 18:55 신고

      지금 한국이 겨울이라 더 그렇게 느껴지실거예요 ^^
      호주는 현재 엄청 더울텐데...
      요즘 너무 추워서 저도 따뜻한 나라로 가고 싶어요 ㅋ

  2. BlogIcon 라오니스 2009.11.21 09:48 신고

    첫번째 사진 참 좋습니다.. 앞에 보이는 수영복의 아가씨들도 좋구요.. ㅋㅋ
    골드코스트의 무지개가.. 좋은일이 시작이었길 기대해 봅니다... ^^

  3. BlogIcon 바람될래 2009.11.21 10:13 신고

    여름에봤으면 시원햇을텐데
    지금보니 윽..춥슴돠...^^
    무지개가 여행길을 더욱 빛내주네요..
    즐거운 주말되세요

  4. BlogIcon 예스비™ 2009.11.21 10:25 신고

    겨울이어서 그런지~~추워보이네요ㅋㅋ
    오랜만에 찾았습니다~
    한동안 잊고 있었던 같네요;;
    요즘은 다음에서 직접 새 글을 받아 볼수있게 버튼이 추가되서...
    다시 다음에 관심을 가지고 지내고있어요.
    25일에 타블뉴스 특강이 있지요.
    저에겐 큰 도움이 될만한 강의는 아니지만ㅋㅋ
    보고싶은 얼굴(궈차장님이하)보러 갈까해요~
    바람님도 오실거죠?ㅋ
    즐거운 주말 되세요~자주 찾아 뵙겠습니다~정~말로요ㅋ

    • BlogIcon 바람처럼~ 2009.11.21 20:10 신고

      이번 따블뉴스 특강이 저하고는 맞을지 모르겠네요 ^^
      그래서 갈지 말지 쫌 고민됩니다~
      시간만 된다면 함 가려고 생각중이기도 하고요~

  5. 이것저것 일자리 때문에 마음 고생이 많았을 텐데...
    그래도 싱싱한 젊음들이라.. 풍덩하며 물에 들어가서 노는 모습들..
    참 보기 좋습니다.
    세상엔 나쁜 일만 있는 건 아니겠죠?
    화이팅~!

  6. BlogIcon 미자라지 2009.11.21 13:28 신고

    첫번째 사진 가까이서 좀 찍으시지...
    소심하게 배경이랑 같이 찍으신겁니까?ㅋㅋㅋ

  7. BlogIcon 또웃음 2009.11.21 14:25 신고

    이런 경험들이 지금의 바람처럼님을 만들었겠죠.
    앞으로 힘든 일이 와도 거뜬히 잘 이겨낼 것 같은 힘!
    취업도 부디 원하는 곳에 되시길~

  8. 2009.11.21 15:04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09.11.21 20:13 신고

      전 딱히 우수블로거 대열도 아니긴 한데...
      좀 부탁하시는게 이상하네요 -_-;
      설문에는 제가 원해서 선정된 것도 아닌데 말이죠

  9. BlogIcon 내영아 2009.11.21 21:35 신고

    언제 보아도 신나보인다는... ㅋㅋ 아름다운 무지개까지 보시고.. 좋으셨겠어요. ㅎㅎ

  10. BlogIcon mark 2009.11.21 22:24 신고

    신나게 놀때도 있고 허리 부러져라 일할때도 있고... ㅎㅎ

  11. BlogIcon gemlove 2009.11.22 06:55 신고

    ㅋㅋ 간간히 보이는 미녀사진 ㅋ 하지만 자세히 보이지는 않네요 ㅋ

  12. BlogIcon pop-up 2009.11.22 09:34 신고

    정말 겨울이라그런지 사진이 추워보이네요.
    지금 여름이었다면 시원해보였을텐데.

    아, 또 다시 떠나는 길.

  13. BlogIcon 낭만인생 2009.12.06 18:12 신고

    부산 해운대 인줄 알았습니다.
    그곳은 여름이겠네요..

    역시 호주는 멋진 곳 맞네요.

  14. Lab 2010.02.06 02:02 신고

    하ㅏㅏㅏㅏㅏ큐원 ㅜㅜ 진짜 그립네요 큐원 팬트하우스와 헬기착륙장은 멜깁슨거래요 ㅎㅎ 돈도 많지-ㅅ-흥...
    로얄리바지라고 사우스포트에 있는 고급아파트엔 니콜키드먼의 집이 있었다지요...지금은 아니라고 하던데 ㅎ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