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밤농장을 찾아 브라이트와 비치워스를 돌아다녔지만 크게 성과가 없었다. 당분간은 배틀로에서 머무르면서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지 생각하기로 했다. 10일 가량 일을 못한다는 사실이 좀 암담하기는 했지만 달리 방법이 없었기 때문에 우리로써는 어쩔 수 없었다. 일이 없이 쉬었지만 우리는 브라이트와 비치워스를 돌며 고장났던 차의 엑셀부분을 고치기 위해 이리 저리 돌아다녔다.

어쨋든 배틀로에 당분간은 머물게 되면서 그동안 먹지 못했던 김치를 담그기로 했다. 처음 담그는 김치였지만 송선누나가 거의 대부분을 도와주어서 쉽게 할 수 있었다.


낮부터 맥주를 마시던 리는 김치 담그는걸 직접 보고 싶다며 왔는데 어느샌가 앉아서 마늘 빻기를 하고 있었다.


간마늘이 없어서 어쩔수 없이 마늘을 직접 빻았는데 승이와 리는 왜 이렇게 하냐며 불평을 쏟아냈다. 슈퍼에서 작은 통에 파는 간마늘만 있었어도 이런 생고생은 안 해도 되었을 것이다.


사과 농장에 있었으니까 넘치고 넘는 것은 사과이니 사과도 갈아서 넣었다.


일반적으로 김치는 배추를 크게 잘라 양념을 뭍히는 것이지만 우리는 그렇게  담그지 않았고 배추를 씻은 뒤 전부 잘게 잘랐다. 잘게 자른 배추를 소금에 절였다.


배추를 여러번 뒤집어 주고 몇 시간동안 그대로 두니 부피가 줄어든 절인 배추가 되었다.


이제 이 배추를 물에 헹구는 과정을 3~4번정도 했다. 리는 이 과정을 꼼꼼히 구경하면서 종이에 적기까지 했다. 뉴질랜드로 돌아가 김치를 꼭 만들어 보겠다면서 말이다.


절인 김치에 고추가루, 멸치액젓, 마늘, 파 등을 넣고 버무렸다.


어느새 데이브도 와서는  구경했다. 데이브와 리는 김치를 포함한 한국 음식이 맛있다고 했다. 리는 특히 미역국을 무척 좋아했다. 우리가 고기를 먹을 때는 항상 쌈장을 준비해서 먹었는데 모든 친구들이 쌈장이 맵지도 않아서 아주 좋다고 했을 정도였다.


호주에서 여러 사람들이 모여 김치를 담그는 모습이 사뭇 진지하기도 하고, 재미있기도 해서 사진을 찍었다.


누나가 맛을 좀 보면서 버무리니 제법 김치다워지기 시작했다. 오랜 기간동안 김치를 맛보지 않았기 때문에 매콤해보이는 김치를 보자 입에 침이 고이기까지 했다. 그정도로 맛있어 보였다.


맥스야 너도 먹고 싶니?


드디어 완성된 김치! 아직 익지는 않았지만 정말 맛있었다. 리와 데이브도 한번 맛보더니 맛있다고 얘기해줬다. 그냥 막 집어먹다간 김치를 금방 다 먹을거 같아서 조금만 덜어놓고 나머지는 따로 보관했다. 그리고는 김치를 일부러 익게 만들려고 큰 통에 넣고 그냥 바깥에다가 놨다. 어차피 날씨가 선선해서 바깥에다 놔두니 적당한 김치가 완성되었다.

4포기를 담궜지만 김치는 약 1주일 정도만에 다 먹었다. 우리가 그토록 먹고 싶었던 김치찌게는 딱 한 번 먹었을 뿐이었는데 말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모피우스 2009.12.05 00:29 신고

    캬.... 타향에서... 김치를 맛본다는 것은... 정말로 감격스런 맛이 아닐까 싶습니다.

  3. BlogIcon Eden 2009.12.05 01:39 신고

    와~ 호주에서 김치까정 직접 맹글어 먹고..사진인데도 불구하고 군침이 돌 정도네요..외국 나가면 진짜 김치 생각이 제일 많이 났는데..그러고 보니 난 이제까지 김치가 정확히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몰랐네요.. 여기서 김치 만드는 방법까지 배우고 갑니다.

  4. BlogIcon 촌스런블로그 2009.12.05 02:33 신고

    호주에서 김장까지 다 담아 드셨군요^^
    고생도 많이 하시지만 이럴땐 작은 기쁨이나마 누릴 수 있는 것 같군요^^

  5. BlogIcon 동경지부장 2009.12.05 09:36 신고

    일본에선 한국과 비슷하게 반찬이나 술안주, 찌게 등으로 먹는데, 호주사람들은 주로 뭐랑 같이 먹나요?..

    궁금하면서..
    아침밥 먹은지 1시간 밖에 안지났는데, 군침이 막 돌면서...

    • BlogIcon 바람처럼~ 2009.12.06 00:28 신고

      글쎄요
      술이랑 뭐를 먹냐는 말씀이신가요?
      호주 사람들은 술이랑 안주를 따로 잘 안 먹더라구요
      뭐~ 사실 제가 호주 사람이랑 어울려 본적이 없어서...
      자세히는 모르겠지만 ^^;
      우리가 항상 고기랑 술을 먹으면 왜 이렇게 먹냐면서 뉴질랜드 애들이 묻곤 했어요

    • BlogIcon 동경지부장 2009.12.06 10:24 신고

      김치랑 같이 뭐를 먹나~ 싶었죠.. ^^

    • BlogIcon 바람처럼~ 2009.12.06 22:43 신고

      아~ 호주 사람들이 김치를 먹는지는 잘 모르겠어요
      저 때는 우리가 김장을 하니까 옆에서 집어먹었던거거든요 ^^;

  6. BlogIcon 인디아나밥스 2009.12.05 10:13 신고

    한국에서 김치 담구기도 힘든데 호주에서 완벽하게 만드셨군요.^^
    막 담근 김치 사진 제대로 맛있어 보입니다. 한두번 김장하신 솜씨가 아닌데요.ㅎㅎ

  7. 호주에서 담근 김치..ㅎㅎㅎ
    그런데 다들 솜씨가 좋으신데요.
    전..한국에 있으면서도 한 번도 담근 적이 없는데...ㅠㅠ

    맛있겠당~!

  8. BlogIcon boramina 2009.12.05 12:11 신고

    와, 김치까지 담그셨네요.
    오래전에 농활 가서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김치 담가 봤는데 처음에는 맛이 없다가 3일 지나니까 완전 맛있었어요.
    요새는 뭐 주로 사서 먹지요.^^

  9. BlogIcon Phoebe Chung 2009.12.05 12:19 신고

    뉴질랜드 친구들이 김치 담그는 법은 확실히 배웠겠네요.
    마늘 빻는것 까지 도와 줬으니 진심으로 배우고자 노력을 많이 했네요.
    뉴질랜드 친구들이 그립네요.
    정말 좋은 사람 많았는데...^^

  10. BlogIcon Naturis 2009.12.05 19:26 신고

    마늘 빻는거 불평이 많을 만도 했겠네요. ㅋㅋ 눈도 매울테고요. 그래도 외국에 나가서 한국 음식 만들어 먹으면 기분이 남달랐겠네요. ^^

  11. 젬마 2009.12.05 21:29 신고

    멋져요...딱 보기에도 맛있게 보이는걸 보니 맛은 안 봤지만 good
    외국인들이 뜻밖에도 마늘냄새를 싫어하지 않네요.신기해요.

  12. BlogIcon Mr.번뜩맨 2009.12.05 23:25 신고

    이야.. 이국에서 김치먹는 맛!! 완전 색다르겠어요.. ^ ^김장 잘 하셨네요..

    밥한공기에... 김치하나 얹어서..크아~!

  13. BlogIcon 홍콩달팽맘 2009.12.06 11:44 신고

    외국친구들이 한국음식에 관심이 많더라구요. ^^
    사과까지 갈아넣어 맛있는 김치가 되었겠는데요!!!

  14. BlogIcon 라오니스 2009.12.06 21:30 신고

    재료와 도구가 빈약했을듯 한데... 김치를 제대로 하셨는데요..
    1주일만에 없어질만합니다... 타국에서 해먹는 김치맛은 더 좋을 것 같아요.. ㅎㅎ

  15. BlogIcon 우주인 2009.12.07 14:34 신고

    김치 색이 정말 맛나보이는데요..^^

    전 김치 할줄도 모르는뎅 ^^

  16. BlogIcon 소천*KA 2009.12.08 04:09 신고

    목이 마르니 우물을 파야...
    저도 제가 급하니 김치를 담게 되더라구요. ㅎㅎㅎ

  17. BlogIcon 소나기♪ 2009.12.09 09:55 신고

    외국사람들은 마늘 냄새 싫어한다는데 마늘 빻기 열심히하는 군요.^^

  18. BlogIcon 건강정보 2009.12.09 11:31 신고

    너무 맛있어보이는데요..
    색깔도 예쁘고..
    사과를 넣었다니...그러면 김치 먹을때 사과맛이 살짝 느껴지나요?
    이거 호기심이 생기는데요^^

    • BlogIcon 바람처럼~ 2009.12.11 00:43 신고

      사실 잘 모르겠어요 -_-;
      워낙 미각에 둔해서 말이죠
      사과 농장에 있다보니 사과를 그냥 먹거나 요리에 넣은 적도 몇 번 있었어요
      카레에도 넣고~ 김치에도 넣고 ^^;

  19. BlogIcon pop-up 2009.12.09 17:55 신고

    김치를 직접 담구어 먹을 수 있었다니, 엄청 좋으셨겠어요.
    마지막이었다지만..

    요즘들어 바람처럼님의 포스팅을 보면서 워킹이 어떨까... 궁금해지기도 하네요.

  20. BlogIcon 시원 2010.02.01 15:26 신고

    김치 담그는 노하우좀 알려주세요.
    외국나가서 우리나라 김치좀 만들어 먹게요.
    어떻게 하면 간단하게 할수있어요?
    진짜 완선된거 보니 군침돌아요.
    계속 보니까 뉴질랜드 사람들이 굉장히 많이 보이네요.
    호주로 많이들 가서 일하시나봐요
    워홀 뉴질랜드도 있는데말이죠.
    왜그런가요? 혹, 아셈?
    ^^ 그나저나 초간단 김치 만들기 비법 간단히 적어주세요
    기억나는데로만요~
    진짜 실제로 한국에서도 해먹고 외국에서 100% 써먹게요
    근데 마트에 한국 고춧가루 팔아요?
    배추랑 마늘이랑 파는 구할수있겠지만,...
    음..또 젓갈 그거 있어줘야 걸죽할텐뎅^^
    어떘어요?

    • BlogIcon 바람처럼~ 2010.02.01 16:53 신고

      저 위에 적힌 그대로입니다 ^^;
      정말 쉬워요
      배추를 소금에 절이고, 고추가루와 마늘, 파, 액젓 등을 버무리기만 하면 끝나요 ^^;
      호주에 가보시면 아시겠지만 일반 마트에서는 한국 식품을 구하기가 힘듭니다
      당연한 이야기겠지만요...
      구할 수 있는건 신라면 정도인데...
      대신에 큰 도시에는 대부분 한국 슈퍼가 있으니 한국 식재료 구하는데 어려움은 없어요
      저 위의 경우는 미리 사놔서 요리를 해먹은 경우이지요 ^^
      그리고 뉴질랜드인들이 호주에 오는 이유는 간단합니다
      아무래도 뉴질랜드보다는 일자리가 많고, 새로운 경험을 위해서이지요
      그리고 가장 근본적으로 호주와 뉴질랜드는 거의 같은 나라나 다름이 없어서 특별히 비자가 필요없는 것으로 알고 있어요
      그러니까 뉴질랜드 사람이 호주에 와서 살아도 된다는거죠

  21. BlogIcon 나이트엔데이 2010.11.07 19:09 신고

    진짜 먹음직 스럽게 잘 담가졌네요 ㅎㅎㅎ
    멸치액젖있음 게임 끝이죠 ㅎㅎㅎ
    없을땐 피쉬소스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