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치앙마이에는 유난히 시장이 많다고 느껴졌다. 관광객들에게 가장 유명한 나이트 바자뿐만 아니라 현지인들을 위한 시장들이 곳곳에 있었고, 일요일만 되면 열리는 선데이마켓도 있었기 때문이다. 다행스럽게도 내가 지내는 동안 치앙마이의 선데이마켓을 구경할 수 있었다.


도이스텝을 다녀온 뒤에 선데이마켓 구경도 좋지만 우선 저녁부터 먹어야 겠다는 생각에 은희누나와 누나의 남자 친구분과 함께 출발했다. 작은 오토바이에 3명이나 올라탄 것도 문제가 있었지만 더 큰 문제는 도로 위에서 도저히 움직일 수가 없었다는 점이었다. 선데이마켓이 열리는 날이라서 그런지 도로는 극심한 정체가 일어나 우리는 앞으로 나아가질 못했다.

15분이면 도착할 거리를 1시간이나 걸려 빠져나올 수 있었다. 우리는 한 식당에 들어가 태국의 샤브샤브인 수끼를 먹었다. 고기나 해산물, 야채 등을 넣고 건져먹는 것이 수끼인데 태국에서는 가장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식이기도 하다. 배부르게 저녁을 먹고 돌아왔는데 길은 여전히 막혔다.


이미 지겹도록 선데이마켓을 구경한 두사람과는 달리 나는 치앙마이 선데이마켓을 처음 구경했기 때문에 이 엄청난 인파가 신기했다. 타페 게이트부터 시작되는 선데이마켓은 그 일대의 교통을 통제하고, 현지인들을 비롯해서 수 많은 외국인들의 관광 상품이 된다. 어찌나 사람이 많은지 걷는것 조차도 원할하지 않았다. 게다가 구경하려고 해도 뒤쪽에서 오는 많은 사람들 때문에 밀려서 그것도 쉽지 않았다.


선데이마켓을 천천히 구경하고 있을 때 누군가가 나에게 아는체를 했다. 얼굴을 확인하니 놀랍게도 며칠 전에 방콕에서 우연히 만났던 한국인이었는데 나는 이 분의 헤나 하는 것을 구경했었다. 사실 이름도 잘 모르던 사이였다가 헤어졌는데 치앙마이 선데이마켓 한복판에서 만나게된 것이었다.  그 분은 일행이 있어서 이따가 다시 봤으면 좋겠다는 이야기를 했지만 사실 다시 만날 수 있는 가능성은 제로에 가까웠다. 일단 나는 휴대폰도 없었다. 헤어진 뒤에 다시 우연히 마주치지는 못했다.


선데이마켓을 천천히 구경을 하기는 했지만 너무 많은 인파에 저절로 지치기만 했다. 그러다가 은희누나는 동물 모양의 화분을 발견하고 이걸 2개 구입했다. 그 외에 우리들은 물건을 사지 않았다. 그냥 보는 것만으로도 지쳤다.


우리는 조금은 한적한 사원으로 향했다. 선데이마켓이 열리는 날에는 사원들도 발디딜 틈이 없을 정도로 상점들이 늘어서 있는데 이 사원은 그래도 규모가 꽤 있어서 안쪽으로 들어오니 사람도 별로 없어서 좋았다. 사원의 이름은 '왓 체디루앙'으로 치앙마이에서 가장 규모가 큰 사원이었다. 우리는 벤치에 앉아서 아까 샀던 과자를 하나씩 먹으면서 휴식을 취했다. 바람은 상당히 쌀쌀했는데 치앙마이의 겨울이었던 시기라서 낮과는 달리 밤에는 꽤 추웠다. 잠시 뒤에 은희누나는 집으로 돌아간다고 해서 헤어지고 나 혼자 다시 선데이마켓을 구경하기로 했다.


여전히 선데이마켓에는 사람들로 가득했다. 먹을 것들도 많이 보였는데 저녁을 너무 배부르게 먹은 탓에 완전 그림의 떡이었다. 먹고 싶은 간식거리가 정말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하나도 먹어보질 못했다.


어라~ 이건 붕어빵이잖아! 놀랍게도 치앙마이에서 붕어빵을 구경할 수 있었다. 맛은 먹어보지 못해서 알 수가 없었지만 모양만큼은 확실한 붕어빵이었다.


선데이마켓은 그래도 좀 싸다고 생각했는데 외국인 관광객들이 많이 몰려서 그런지 생각만큼 싸지도 않았다. 외국인들에게는 최대 성수기라서 그런건지 아니면 최근 선데이마켓이 비싼건지는 정확히 알 수가 없었지만 확실한건 그리 싸게 느껴지지는 않았다.


타페 게이트쪽으로 돌아왔는데 여전히 차량들로 가득했다. 나는 구경을 좀 더 하다가 숙소로 돌아가기로 했다.


밤 9시가 넘자 거의 모든 상점들은 정리를 시작했고, 그 많던 사람들은 어디로 다 빠져나갔는지 썰렁하기만 했다. 사람이 너무 많아서 걷기조차 힘들었던 그 시장의 모습은 온데간데 없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미자라지 2010.05.17 15:48 신고

    우리나라 인사동이 생각나네요..^^ㅋ
    사람 많고, 파는 종류도...^^

  3. BlogIcon 루비™ 2010.05.17 16:25 신고

    정말 화려하네요...사람도 많고..
    저런 구경 되게 하고 싶은데...

  4. BlogIcon 사이팔사 2010.05.17 16:46 신고

    세상에나....
    붕어빵도 파는군요......^^

    먹거리 좀 드셔보시징...좋은 기회인데.......

  5. BlogIcon 행복박스 2010.05.17 18:00 신고

    우와~예쁜것들이 가득가득한데요..
    정말 미자라지님 댓글처럼 인사동 같아요..^^

  6. BlogIcon 보기다 2010.05.17 19:39 신고

    오오~ 붕어빵!
    저분은 한국에서 건너가셨거나 기술을 배워가셨을까요?ㅎㅎ
    한밤중인데도 저 많은 사람들과 물건들로 넘쳐나는 신명나는 곳이겠어요~

  7. BlogIcon 제이슨 2010.05.17 20:19 신고

    사람들 많네요~
    역시 어디를 가던 시장 구경은 필수입니다. ㅎㅎ

  8. BlogIcon 꽁보리밥 2010.05.17 21:33 신고

    치앙마이의 선데이마켓 덕분에 구경 잘했습니다.
    붕어빵을 보니 정말 반갑군요...ㅎㅎㅎ
    하나 사서 맛을 보셨음 하는 맘이었습니다.
    즐거운 여행기 감사합니다.^^

  9.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05.17 23:29 신고

    우와~ 아기자기한 구경거리가 많네요 ㅎㅎ
    지름신이 강림하기 전에 빠르게 구경해야겠는걸요 ㅋ

  10. BlogIcon 보시니 2010.05.18 00:12 신고

    선데이 마켓의 인파가 장난이 아니네요~
    이 와중에 사진 찍고 기록 남기신 바람처럼 님도 대단하세요~ㅎㅎ

    • BlogIcon 바람처럼~ 2010.05.18 01:09 신고

      일기에 선데이마켓에 대한 이야기가 하나도 없어서 사진만 보고 썼습니다 ^^;
      당시 카메라 셔터를 느리게 찍었더니 제대로 찍힌 사진이 없네요 ㅠ_ㅠ

  11. BlogIcon Zorro 2010.05.18 01:55 신고

    오우~ 정말 북적북적하군요^^
    저희동네 시장도 좀 저랬으면ㅠ

  12.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2010.05.18 02:13 신고

    사람은 북적거렸지만, 구경하는 재미는 쏠쏠했을 듯 합니다. ^^

  13. BlogIcon 티런 2010.05.18 08:16 신고

    으..사람사는 냄새가 풀풀~
    선데이마켓 기억해 둬야겠네요^^~

  14. BlogIcon 문을열어 2010.05.18 12:49 신고

    9시 넘어 순식간에 사라지는 사람들의 모습이
    샌프란과 비슷하네요!!

    샌프란 해떨어지면 사람이 없어 무서웠;;;

  15. BlogIcon 바람될래 2010.05.18 16:24 신고

    베스포토 축하합니다..^^
    이런곳 사람들이 많아도 구경하기 좋잖아요..
    사람구경도하고..ㅎㅎ
    전 이곳에가면 눈이 휘둥래 해질거같아요

  16. BlogIcon 둥이 아빠 2010.05.18 16:50 신고

    붕어빵이네요.. 이야~~ 더운데 저걸 먹으면 그 맛은..ㅎㅎㅎ

  17.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2010.05.19 02:41 신고

    활기가 넘치는 시장의 모습이네요.
    구경거리가 참 많이도 있습니다~~^^

  18. BlogIcon 예문당 2010.05.19 11:44 신고

    시장구경은 어디서나 재미있습니다.
    2001년 제 여행기에 보면, 치앙마이 야시장은 방콕의 짜뚜짝 주말시장보다 확실히 비싸다고 씌여있네요. ㅎㅎㅎ
    저도 당시는 상당히 짠! 여행자였거든요. ^^;

    • BlogIcon 바람처럼~ 2010.05.21 20:56 신고

      나이트 바자를 가셨나요? ^^
      저도 나이트 바자 구경하다가 구입은 안 했던 기억이 나네요
      제가 나이트 바자를 구경할 때는 2007년이었는데...
      그 때가 93만원으로 동남아를 돌고 있었습니다 ㅋㅋ

  19. BlogIcon Mr.번뜩맨 2010.05.20 14:21 신고

    저는 가면 먹는 것밖에 생각하질 못하겠군요..ㅎㅎㅎㅎ

  20. BlogIcon PinkWink 2010.06.07 03:17 신고

    사람과 또 사람과 또 사람이네요.. ㅎㅎ
    나이트 바자.....^^
    사람을 관광하는 재미가 또 있더군요... ^^

    • BlogIcon 바람처럼~ 2010.06.09 09:25 신고

      나이트 바자와 선데이 마켓은 다른 곳인데...
      암튼... 나이트 바자도 그랬지만 선데이 마켓은 특히나 사람이 많았습니다
      진짜 걷는것 조차도 힘들더라고요

  21. BlogIcon 미아 2012.05.03 18:49 신고

    다 먹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