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평소에는 잘 챙겨 먹지도 않는 아침이지만 여행을 할 때는 거의 무조건 먹는다. 더군다나 아침을 제공해주는 호텔이나 게스트하우스라면 평소보다 더 열심히 먹어둬야 한다. 또 언제 이런 기회가 있을지 모르기 때문이다. 돈다바야시를 여행할 때도 마찬가지였는데 간포노야도의 조식이 부페라는 말은 들었지만 생각보다 훨씬 풍성했다.


일본 여행을 하면서 게스트하우스에서 묵은 적도 있고, 비지니스 호텔이나 리조트에서 묵은 적도 있는데 간포노야도의 아침 식사만큼은 다른 리조트 못지 않게 잘 나왔다. 음식의 가지 수도 많았을 뿐더러 전체적으로 맛있어서 상당히 만족스러웠다.


불고기로 추정되는 음식은 물론 일본식 밑반찬이라고 볼 수 있는 장아찌도 있었다. 매실 장아찌를 하나 집어서 먹어봤는데 눈이 저절로 감아질만큼 시큼하다.


이 호텔 자체가 가족 단위로 온천 여행을 온 경우가 많기 때문인지 아이들도 많이 보였다. 오사카에 사는 사람들은 이렇게 주말을 껴서 온천 여행을 가는가 보다. 그런데 사실 가족보다도 나이가 지긋하신 노부부가 더 많이 보였다. 할아버지와 할머니에겐 역시 온천이 최고인가 보다.


아침이라 적당히 먹어야겠다고 생각했지만 맛있어 보이는 음식을 놓고 그냥 지나치기란 어려웠다. 하나 하나 조금씩 접시에 덜었다.


아주 조금씩 담았는데도 접시가 풍성했다. 전날 저녁을 먹은 후 아무것도 먹지 않아서 배고프긴 했지만 아침치고는 제법 많아 보였다. 생선구이, 소세지, 연어, 두부, 새우 튀김,  계란말이, 낫토, 오징어, 된장국 등 다양한 반찬을 가지고 왔는데 내가 생각해도 접시에 이렇게 깔끔하게 담은 것은 처음이 아닌가 싶다.


나에겐 비지니스 호텔에서 빵을 몇 개 주워 먹거나 이런 곳에서 맛있는 부페를 먹거나 크게 의미를 두지는 않는데 그래도 든든하게 먹을 수 있다는 점은 무척 좋았다. 물론 내 입맛에 딱 맞을 정도로 대부분 맛있었다. 맛있게 식사를 하다가 이렇게 아침을 배불리 먹으면 점심을 먹을 필요도 없지 않을까 생각할 정도였다. 그런데 그 말이 현실이 되었는지 이날은 오사카 부를 돌아다니느라 정신이 없어서 점심을 먹지도 못했다. 문득 배불리 먹었던 아침을 떠올리며 그저 감사했다.

* 간포노야도는 온천 호텔인데 다른 지역에도 같은 이름이 있는 것으로 보아 한 기업이 운영하는 숙박 시설인 것 같다. 내가 묵었던 곳은 오사카 부의 돈다바야시에 있던 간포노야도였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큐빅스 2012.03.13 12:29 신고

    푸짐해 보이는 부페네요.
    특히 새우튀김이 눈에 확 들어옵니다^^

  2. BlogIcon 코스트라마 2012.03.13 12:48 신고

    오랫만이에요~ 여전히 여행중이시군요! ^_^ 맛있는 식사로 시작하는 하루만큼 감사한 것도 없죠

  3. BlogIcon 무념이 2012.03.13 12:51 신고

    역시 여행중엔 아침부터 잘챙겨 먹어야 열심히 다닐 수 있는 에너지가 나오겠죠~ ㅎㅎㅎ
    호텔 조식이 참 푸짐하고 먹음직스럽네요~

  4. BlogIcon 샘쟁이 2012.03.13 12:58 신고

    아아. 방금 전 컵라면으로 떼운 일본에서의 아침 식사 관련글을 올렸는데 완번 비교되는 ㅠ
    정말 음식들 풍성하게 잘 준비되어 있네요!!!

  5. BlogIcon 둥이 아빠 2012.03.13 13:19 신고

    방금 점심을 든든하게 먹고는 왔는데. 자꾸 땡기는 이유는?ㅋㅋ

  6. BlogIcon 소정아빠 2012.03.13 13:26 신고

    와우 일본에 대한 동경..
    먹음직 스럽습니다.
    아직 일본을 가보진 못했지만...
    가보고 싶네요

    • BlogIcon 바람처럼~ 2012.03.13 16:27 신고

      저도 비교적 최근에 일본을 자주 가봤는데요.
      항상 식단이 깔끔하고 정갈하더라고요.
      딱 먹을만큼만 주는 반찬도 그렇고요. ^^

  7. BlogIcon 용작가 2012.03.13 13:31 신고

    정말 조식이 푸짐하네요 ㅎㅎㅎ
    아주 만족스러우셨겠는걸요?! ㅎㅎㅎ

    • BlogIcon 바람처럼~ 2012.03.13 16:27 신고

      여기는 꽤 맛있었어요! ^^
      아침을 너무 풍성하게 먹어서 좀 부담스러울 정도였죠.
      그러고보니 저녁보다 아침이 화려한 이상한 호텔이었네요.

  8. BlogIcon 레오 ™ 2012.03.13 18:53 신고

    쯔케모노 좋아했는데 ..

    부페라면 조식부터 세 접시인데 말입니다 ^^

    • BlogIcon 바람처럼~ 2012.03.13 19:41 신고

      조식부터 세 접시 ㅋㅋㅋ
      대단합니다! ^^
      저도 두 접시까지는 먹고 싶었으나 아침이라 적당히 먹었어요.
      근데 이정도도 은근히 양이 많더라고요.
      아마 밥이 있어서 그랬나 봐요.

  9. BlogIcon kkamssie 2012.03.13 20:17 신고

    맜있게 보이네요~ 아침을 든든히 먹어야 하루가 힘이 나는 것 같아요 ㅎ

  10. BlogIcon ageratum 2012.03.13 22:08 신고

    호텔 조식치고 정말 잘 나오는거 같네요..^^
    아.. 생각해보니 호텔에서 조식 먹은 적이 별로 없지만요..ㅋㅋ

  11. BlogIcon NNK Company 2012.03.14 08:24 신고

    너무 잘보고 갑니다~ ㅎㅎ
    오늘도 상큼한 하루 되세요~ ^^

  12.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2.03.14 11:21 신고

    전 어딜가나 조식 부페는 많이 먹지는 않아서 아내가 맨날 구박... 비싼데 안먹는다고..ㅋㅋ

    • BlogIcon 바람처럼~ 2012.03.14 18:43 신고

      저도 그런게 좀 아깝긴 해요.
      호텔이런데서 잠도 거의 자본적이 없지만... ㅠㅠ
      잠도 거의 안 자는데 비싼데서 묵을 필요가 없죠. ㅠㅠ

  13. BlogIcon 아이미슈 2012.03.14 12:09 신고

    어느 뷔페던 저는 연어와 굴부터 먹는답니다..ㅎㅎ

  14. 노가다 그만 2012.10.08 15:51 신고

    좋은정보 보고가네요 온천호텔 여긴 숙박비가 얼마나 하던가요?

  15. 2013.12.01 22:34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13.12.03 09:31 신고

      안녕하세요. 바람처럼입니다.
      저는 야나가와를 가본적이 없어서 어떤지 모르겠네요.
      그쪽 가격은 잘 모르겠으나 여행사를 통하면 쉽게 예약할 수 있습니다.
      가령 여행박사에서 야나가와를 검색하니 바로 나오네요.
      http://booking.tourbaksa.com/item/detailj.asp?jcode=344806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