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배낭을 메고 계속 돌아다녔기 때문에 어깨가 무척 아팠다. 숙소를 알아보려고 돌아다녔는데 도무지 보이질 않았다. 게다가 사람들에게 지도를 보여주며 물어보려고 해도 외국인이라는 것을 알고 그냥 지나치거나 무시하기도 했다. 그냥 지나치는 중국 사람들을 보고 나도 한국에 있었을 때 외국인에게 대했던 행동들이 떠올랐다. 한국에 돌아가면 외국인들에게 정말 친절하게 대해 주겠다는 다짐을 했다.

결국 난닝역 주변으로 돌아와서 모텔급 숙소를 보게 되었는데 가격도 그럭저럭 괜찮은 50위안이었다. 에어컨은 없었지만 방도 무척 넓고 TV도 있었다. TV는 전부 중국어라 알아들을 수는 없었지만 간혹 더빙된 한국 드라마가 나와서 재미있게 볼 수 있었다.

숙소 근처에 있던 한 식당에서 밥을 먹기 위해 갔는데 정말 언어의 장벽을 실감했다. 부끄럽지만 한자울렁증이라 메뉴판을 보아도 전혀 알 수가 없었고, 그렇다고 직원들이 영어를 할 수 있었던 것도 아니었다. 동남아시아에서는 익숙한 사진이 있는 메뉴판도 찾아볼 수 없었다. 이제 밥은 어떻게 먹지?

대충 사람들이 먹는 것을 보고 손가락으로 가리키고 가격도 물어보며 겨우 주문을 할 수 있었다. 가격을 물어보는 것도 힘들어서 직접 돈을 꺼내 보여줘야 했다. .


그렇게 뭐가 뭔지도 모른채 주문했는데 밥에 반찬 하나와 맹맹한 국, 그리고 두유가 나왔다. 7위안이었으니까 한 900원쯤 되려나?

밥은 그렇게 맛있지 않았다. 배고프니까 먹을 정도였는데 반찬은 좀 매콤하면서 국은 싱거운 국물이었다. 중국에서의 첫날 식사 선택은 좋지 못했었다. 난닝에 돌아다니다 보니 이런 식당이 꽤 많았다. 반찬을 몇 개 고르고 밥을 먹을 수 있는 곳이었다. 태국에서 만났던 철호형이 중국에 가면 골라서 먹을 수 있는 싼 식당이 있다고 얘기를 해주었는데 바로 이런 곳을 말했나 보다.


돌아다니다가 오랜만에 집에 전화를 했다. 전화를 하고 나서 계산을 하는 형태였다.


사실 난닝은 그저 지나치기 위한 도시였기 때문에 이렇다 할 계획도 없었다. 난닝에 도착해서 돌아다니고 싶은 생각도 별로 없었다. 해가 질 때까지 걷다가 난닝역으로 다시 돌아와 간식거리를 사기로 했다.


슈퍼에 가서 과자를 사려고 보니 겉에는 미모의 여인이 보였다.


다시 살펴보니 거의 대부분의 과자와 음료에는 연예인의 사진과 사인으로 겉을 장식하고 있었다. 연예인이 과자 봉지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모습이 재밌다고 느껴졌다.


감자칩 과자 2개를 집어 들었는데 근데 생각보다 양도 적고 맛이 없었다. 역시 과자는 한국 과자가 가장 맛있나 보다.

싱가폴에서 한국 가수 비를 모델로 쓰고 있었던 요구르트 본 이후로 이런 과자들은 처음 보는 것 같다. 보통은 광고에서만 많이 쓰지 이렇게 제품에 모델을 쓰는 경우는 드물기 때문이다. 우리나라에서도 본 적이 거의 없었던 것 같다. 그래도 여태까지 지나왔던 나라보다 과자가 싸서 여러개 집어들고 맥주도 사서 돌아왔다.

돌아오다가 과일가게에서 바나나를 하나 집어들었는데 1.2위안이었다. 그때는 돈의 개념이 없어서 1위안 아래의 돈을 잘 몰랐는데 돈을 여러 개 펼쳐보이니 아주머니가 이거라면서 알려주고 1.2위안을 집어갔다. 바나나와 과자를 몇 개 집어먹으면서 숙소에서 쉬는데 다른 나라와는 다르게 긴장감이나 흥분되는 기분이 별로 느껴지지가 않았다. 여행의 막바지라서 그런 것일까? 아니면 한국과 비슷하게 느껴졌던 중국이라서 그런 걸까?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ㅋㅋ 2008.08.26 18:27 신고

    7원이면 엄청싼건데, 싼걸로 먹으니까, 맛없겠지. 식당에가서 메뉴로 먹어야지, 50원정도면 맛있게 먹을수 있는데.
    7원으로 상해에선 밥 한공기도 못산다.
    농촌구경 잘했겟군, 심천이나, 광주랑, 주해랑 다 볼만한데 한국사람들은 구석만 잘 돌아다닌다. 싼것만 찾아다니구,

    • 중국놈이네.. 2008.08.26 18:35 신고

      여행에 대한 개념이 없는 놈이네..
      중국인이 자기네 싸다고 하니깐 찡찡 대는것 같은데..

      비싸고 번화한데 갈라며 런던이나 뉴욕에서 살라지.
      우리나라도 가끔 핑클빵 같은게 나오긴 했었는데
      재미있네요..

    • 좇선족 2011.09.28 15:41 신고

      좇선족은 연변으로 돌아가라제발

  3. 02 2008.08.26 18:42 신고

    조미 과자 맛있어요~~ 걸륜이과자두~~ 다른건 암먹어봤는데
    조미의 haochidianr이과자 잘 골라 먹으면 맛있던데요~~

  4. 싫다..ㅡㅡ 2008.08.26 19:58 신고

    주걸륜... ㅎㅎ
    한국와서 사랑해요~~
    중국가서 한류 따위에 질수 없어요!!
    우리나라 영화를 봐야죠!! 그러니까 제가 만든 이 명작을 보세요~~
    그때 이놈 찍었던게 쿵푸덩크였나?
    조낸 쓰레기 영화..ㅋㅋ
    주성치가 쿵푸씨리즈로 성공하니까
    별 잡것이 다 앞에 쿵푸 붙여서 쓰레기 영화 만들었죠..ㅎㅎ

  5. ㅋㅋㅋ 2008.08.26 22:29 신고

    저도 저 주걸륜 과자 먹어봤는데
    맛은 그냥 그렇더라그여....ㅋㅋ

  6. 저런 음식 먹으면 탈나요. 2008.08.27 01:36 신고

    유학생으로 7년 가까이 중국에서 거주했던 사람으로서 말씀 드리는건데요.
    과장 조금도 안보태고 실제로 중국의 저런 음식.. 중국의 빈민층들 즉 농촌출신 공사인부 같은 사람들이 돈이 없어 어쩔 수 없이 먹는 쓰레기만도 못한 음식입니다. 한달 임금이 우리돈으로 25만원 정도 밖에 안되는 평범한 일반 도시인조차 쳐다보지도 않는 것들입니다.
    저기 보이는 희먼건 국의 둥둥 떠있는 기름덩이가 하수구 생활 오수에서 건져낸 기름덩이라면 믿으실 수 있겠습니까. 실제로 저런 기름을 헐값으로 식당에 공급하는 악덕식재료상들이 넘쳐나는 곳이 중국입니다. 그래서 대학교 학생식당조차 안심하지 못한다고 하더라구요. 앞으로 중국여행 하실때 싸다고 아무거나 드시면 안된다고 꼭 당부 드리고 싶습니다. 허름하거나 낡은 음식점 절대 가지 마십시오, 십중팔구는 저런 쓰레기 식재료 사용합니다.

    • 대륙의보부상 2011.09.29 12:36 신고

      여행이란게 그나라 문화도 경험하는건데...저는 한번쯤 가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면 한국에 시래기 국밥으로 유명한 맛집이 있는데 외국인 입장에서 봤을때는 먹지않고 버리는 쓰레기라고 생각하는걸 먹는걸 신기해 하면서 한번쯤 먹어보는 것과 같이 그나라의 문화라면 경험해볼 필요성도 있지 않을까요?

      물론 하수구 식용유는 쳐죽일 짓거리지만...

  7. BlogIcon 무념이 2011.09.28 15:28 신고

    오~ 베스트 등극 축하드립니다~ ^^

  8. BlogIcon 즈라더 2011.09.28 16:40 신고

    조미, 장백지, 손려...-ㅁ-

  9. BlogIcon Rita 2011.09.28 17:59 신고

    마지막 과자가 가장 맘에 드는군요

  10. BlogIcon 레오 2011.09.28 18:13 신고

    연예인 사진이 있으면 ..신뢰를 할 수 있는 물건이군요

    그런데 연예인은 진짜 연예인 일까요 ? ^^;

  11. BlogIcon livetogether 2011.09.29 00:17 신고

    마지막에 주걸륜인가요 ? ㅋㅋㅋ 중드에서 많이 본 사람들도 좀 있는 거 같아요..^^ 재밌네요

  12. 지랄리야 2011.09.29 00:47 신고

    조선족들을 아주 엿같이 웃겨죽겠어. 지나가 한국보다는 엄청 생활비 싸서 살기 편하네 뭐네 자랑질 하다가도, 음식 싸다고 하니까 발끈해서 50원짜리 시키지 않았으니 맛없는 거라고 지랄...

    (어차피 지나 생활비가 엄청 싸다고 해도 달동네사람들스럽게 살아야 싼 것이지, 인터넷 쓰고 휴대폰 쓰고, 오토바이 몰고 질나쁜 지나학용품 안쓰고 한국것 같다쓰면 생활비 만만찮게 들어감.)

    이봐, 황실음식으로 이름난 북해공원 안 방산반장에 가서 가장 저렴한 1인당 200원짜리 코스요리 시켜도 엄청나게 느끼해서 죽는 줄 알았다. 이런 내 댓글을 보고 조선족년인지 놈인지 거긴 관광객들이 많이 가서 그렇대, ㅋㅋㅋ.

    내 예전 지나말강사가 바로 북경주민증 가진 한족이었는데, 자기가 사는 밴쿠버에서 강사일 그만두면 방산반장 밴쿠버지점을 내고싶다, 밴쿠버에 있는 짱깨집은 전혀 지나답지 못하다며 방산반장에 대한 자부심 쩔더만. 게다가 방산반장도 전취덕오리구이, 구부리만두집과 더불어 북경노자점(북경시지정전통점포) 아닌가?

    내가 북경에서 4년 살면서 진짜 지나음식에 너무 적응이 안되어 아예 집에서 파스타 끓여먹고 (차라리 그렇게 먹고 사는 게 편하더라, 얼마나 음식에다 미원 쳐넣었으면.) 인도식당 가서 점심부페 때마다 미친듯이 음식들 퍼다먹었다.

    홀리데이인호텔 가서 저녁부페 2인 1가격 (원플러스원) 행사 통해 친구랑 원없이 유럽산 치즈, 유럽스타일 빵들을 목구멍 차오를 때까지 먹었고, 얼마나 지나음식맛이 엿 같았으면. 제빵기술조차 형편없어서 빠리바게뜨, 뚜레쥬르, 빠나미만 갔다.

    유일하게 지나음식으로 입맛이 맞았던 곳이 바로 벨라지오레스토랑이었다. 근데 거긴 대만계열이지 지나본토 것이 전혀 아니잖아!

    어쨌던, 지나과자도 한두해지, 3년째 되는 순간부터 그 지나스럽게 느끼한 맛에 아주 질려버려. 차라리 설탕범벅인 북아메리카, 서유럽산 과자가 낫더라. 아무리 미국유명기업이 지나현지공장에서 만든 거라고 해도, 짱꼴라들 입맛에 맞춘 거라서 아주 먹고나면 속이 뒤집혀지더라.

    지나현지공장에서 만든 오리온초코파이조차 짱꼴라들 입맛에 맞춘다고 초코렛 너무 적게 뿌리고 식물성기름 너무 많이 넣어서 우웩이더라. 오죽하면 한국에서 먹지도 않던 한국직수입 바나나킥, 오징어땅콩, 고소미 등등을 사먹었겠냐?

    그리고, 짱꼴라들 뼛속 깊이 이기주의자입니다. 절대로 도와주지 마세요. 도와주면 쟤가 아쉬운 게 있으니까 굽실댄다 생각하고 대놓고 깔아뭉갭니다. 도와주면 당연하다 여기고 고마워하지도 않습니다. 오히려 잘난척 하고 으스대면 자기들이 콩고물이라도 떨어질까 해서 더 굽실댑니다.

    외국인에게 불친절? 차라리 모든 외국인에게 불친절했다면 이해라도 가죠. 어딜 가도 백인들에게는 서비스가 엄청 좋아요. 오죽하면 공항에 가서 짐부칠 때에도 영어로 갈기겠습니까? 지나말로 갈기면 무조건 규정 들이대며 중량초과비 더 내놓으라 빽빽거리는 것들이, (자기나라사람한테는 절대로 이러지 않아요. 많이 봐줘요.) 영어로 갈기니까 엄청나게 어색한 생글웃음을 보이며 알아서 통과시킵니다.

    진짜 자국말 해줘도 더 지랄스럽게 구는 꼴 보고 아주 어이 없었습니다. 은행통장개설 할 때, 인터넷선 신청할 때, 쟤네가 알아듣던 말던 무조건 영어로 갈기세요. 그래야 무시 안 당합니다. 저것들은 동양인들한테만 인종차별 합니다, 거지나라 주제에!

  13. 탱탱 2011.09.29 00:52 신고

    여행 가더라도 중국은 절대 안간다.. 더럽고 가짜만 있는 나라.. 토나와...

  14. 탱탱 2011.09.29 00:53 신고

    여행 가더라도 중국은 절대 안간다.. 더럽고 가짜만 있는 나라.. 토나와...

  15. 지랄리야 2011.09.29 01:49 신고

    게다가 과자, 음료수 뿐만 아니라 텔레비전광고에도 연예인들 사진과 사인, 이름 등이 찍혀있는 까닭이,

    지나에는 아직 전국구연예인들이 없기 때문입니다. 대만, 홍콩의 대스타가 아닌 이상, 지나본토출신 연예인들은 자기 성 안에서만 놉니다. 탤런트도 자기 성 위성텔레비전채널에서만 드라마 찍고, 가수들도 신인 때 신인가수공개발탁장에서 뽑혀 텔레비전에 몇 달 얼굴 비추다가 유랑극단 따라 여기저기 라이브로 돌아다닙니다.

    게다가 전국을 아우르는 중앙텔레비전채널들은 아예 오락프로를 만들지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A성에서 잘 알려진 가수라 해도 B성에서는 듣보잡이 되어버리는 게 현실이죠.

    고로, 과자나 음료수 배경사진 찍을 때 항상 그 연예인의 이름이 같이 찍힙니다.

  16. BlogIcon s2용 2011.09.29 10:37 신고

    밥이 별로였었기 때문은 아닐까요? ^^ ㅎㅎㅎ
    예~~~전에 저희도 연예인 사진이 있었던거 같은데...

  17. 대륙의보부상 2011.09.29 12:32 신고

    맨아래 갑자칩은 아마 오이맛도 있을겁니다.
    참 오묘한 맛이던데 먹다보면 또 손이 가데요......ㅎㅎㅎㅎ

  18. 얼짱 2011.09.29 13:22 신고

    머리짧은 여자사진 서인영닮앗당!

  19. 중국 유학생 2011.09.29 14:21 신고

    중국에서 한번쯤 저런 음식 먹어보는게 좋은 경험이긴 하지만
    그래두 음식 가려서 잘 챙겨 드세요!!!
    언어도 안 통하시는 것 같은데 잘못먹고 아파서 병원갔다가 오히려 더 큰일납니다
    그리고 저런 음식 정말 웬만한 중국인들도 안 먹는 음식인건 사실이니까요(외국인 입장에서 본 시래기 국밥이랑은 차원이 다른 문제입니다)

  20. BlogIcon jual jaket online 2012.12.28 18:04 신고

    우리는 자원 봉사자의 그룹이며, 지역 사회에 새로운 사업을 시작. 블로그 on.You은 놀라운 일을했을 일을 우리에게 귀중한 정보를 제공!

  21. BlogIcon ^하.이^;; 2014.12.02 23:37 신고

    ^안녕.하세요^;;
    한국에는 음료수가 연애인 사진이 나아요 인지도 ㅋㅋ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