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 이야기는 2006년 해외봉사를 다녀온 후 2008년에 개인적으로 다시 같은 곳을 방문한 이야기입니다.

학원을 졸업하고 나는 무작정 올랑고로 향했다. 일반적으로 학원을 졸업하고 곧바로 비행기를 타는 수순을 밟겠지만 나는 그렇지 않았다. 이미 출발할때 부터 2주정도 더 머무른다고 했기 때문이었다. 어쨋든 나는 필리핀에서 2주동안 계획도 없이 무작정 체류하게 되었다. 정말 대책 없었다. 또 다시 발동한 나의 '그냥 어떻게든 되겠지...' 라는 생각 때문이었다.

그 렇게 찾아간 올랑고. 가자마자 나는 정말 대책없이 오긴 왔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이 곳은 말하자면 아무것도 없는 그런 곳.그런데 내가 이 곳에서 있겠다라는 생각은 조금은 '염치 없는 짓'이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렇지만 이미 난 갈 곳이 없는몸이었다.

이 날 저녁은 폴네 집에서 머무르게 되었다. 폴네 집에서 내가 가져온 노트북가지고 영화도 보여주고 사진도 보여주고 놀다 보니 여차저차해서 폴네 집에서 자게 되었던 것이었다.

다 음 날 아침 사방에서 울리는 시끄러운 닭울음 소리에 잠이 깨지 않을 수가 없었다. 온 집들이 닭을 키우다보니 새벽 5시만 되면닭들이 여기 저기서 울어댄다. 이게 8시까지 지속된다. 원래 내가 한국에서는 게으르기도 하지만, 해외에서는 정말 부지런한편이다. 그래도 5시는 이르긴 이른 시각이다.

너무 폴네 집에서 머무르는게 미안해서 예전부터 머물러도 좋다고 했던 티나네 집으로 갔다. 대충 짐을 놓고는 밖을돌아다녔다. 그리고 만난 아저씨들 닭들을 목욕시키고 있었다. 푸핫~ 강아지 목욕은 봤어도 닭들을 저렇게 목욕시키는 것은 처음본다. 아주 정성스럽게 닦아내는 모습에서 이들이 얼마나 닭들을 좋아하는지 알게 된다. 물론 그 닭자체보다는 닭싸움이라고 하는게맞다.



너도 언젠가는 싸움터에 나갈 닭이로구나!

그 바로 옆에는 엘머가 있었다. 엘머가 닭싸움 구경하러 가지 않겠냐고 해서 나는 좋다고 따라갔다. 2006년에 이 곳에 왔을 때도 닭싸움을 처음 본 적이 있었는데 ([필리핀해외봉사 2006] - 올랑고의 도박장 닭싸움장에 가보다!) 처음에는 잔인하다고 생각되었지만 생각보다 볼만했다. 집에 있는 오토바이를 끌고 나온 엘머와 함께 옆 마을로 놀러갔다.



도착해서 내렸는데 한 눈에 저쪽에서 닭싸움이 벌어지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멀리서부터 시끄러운 소리가 들리는 것을 보니 한참 싸움이 진행중인가 보다.

닭싸움은 사실 남자들의 주 놀이 문화인듯 보였다. 죄다 남자밖에 없다.



닭싸움은 간단하면서도 순식간에 끝날 때도 많지만 사실 여러 과정을 거친다. 사회 또는 심판을 보는 사람이 닭싸움을 원하는 사람을 찾는다. 한쪽이 준비되면 다른 한쪽도 준비하고, 그러기 전에 뒤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닭을 쓰다듬으면서 다른 닭과도 연습시켜 보기도 한다.

대부분 사람들이 유심히 지켜보면서 언제쯤 내 닭이 투입되는게 좋을까 혹은 언제 돈을 거는게 좋을까라고 기웃거린다. 그래서인지 닭싸움이 시작되는데는 시간이 좀 오래걸리는 편이었다.


닭싸움이 결정이 되면 각 닭들의 다리에 칼을 착용한다. 대부분 이 부분에서 잔인하다는 느낌을 가지게 된다. 아주 날카로운 칼을 착용하고 별다른 문제점이 없는지 확인한 후에야 비로소 싸움터에 올라선다.

전쟁터에 나가는 사람들처럼 비장함마저 느껴지는데 싸움터에는 닭들의 주인과 심판들만 올라설 수 있다. 심판은 먼저 칼집을 빼지 않고 닭들을 살짝 싸움을 시켜보인다. 그 이유는 사람들에게 돈을 더 많이 걸게 하기 위한 일종의 쇼맨십이 될 수도 있고, 닭들이 서로 화나게 만들어야 싸움이 일어나기 때문이다. 그래서 일부러 한쪽을 쪼게 만들고, 또 다른 한쪽의 닭이 다른 쪽을 쪼게 만든다.

적당히 사람들이 돈을 건다고 생각되면 이제 칼집까지 빼고 닭싸움이 펼쳐진다. 칼은 달았지만 닭싸움이 피가 튀긴다거나 칼에 찔려 어디가 잘려나간다는 그런 끔찍한 광경은 나오지 않는다. 가장 중요한 것은 닭들의 기세라고 해야할까? 이 기세에 눌려서 한 닭이 도망가기도 하고, 오히려 더 높이 날아 올라 부리로 쪼으기도 한다.



'푸드덕~ 푸드덕' 날라다니는 소리와 함께 사람들의 함성이 쏟아진다. 먼지와 깃털이 공중에 날리는 와중에도 사람들은 오로지 닭들에게만 시선이 간다. 다만 사람들 틈에서 캠코더를 들고 있다보니 각도가 나오지 않아서 제대로 찍지도 못했다.

처음에는 잘 몰랐지만 필리핀 사람들이 닭싸움에 열광하는 이유를 조금은 알 것 같다. 어차피 돈이 걸린 내기라서 그럴수도 있다. 우리가 복싱이나 격투기에 열광하듯이 이들도 오랫동안 사랑을 받아온 닭싸움 속에는 사람들의 함성을 부르는 에너지가 있었다. 애나 어른이나 할 것 없이 닭싸움이라면 미쳐서 소리를 지른다.

닭싸움 꽤나 스릴있다. 물론 싸움에서 진 닭은 곧바로 퐁당 냄비속으로 들어가겠지만 말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9.10 23:20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9.10 23:50 신고

    뭐든 싸움은 흥미 진진하죠? ㅋㅋ
    닭싸움.. 필리핀에 가면 돈한번 걸어봐야 겠는걸요~

  3. BlogIcon 악랄가츠 2009.09.11 01:14 신고

    하아. .어렸을때.. 저희 동네 앞에 강에서 투견이 성행했답니다 ㄷㄷ
    요즘에는 불법이라 없어진 거 같은데.. 항상 밤에 지나가면..
    환호성이 들리곤 하였는데... 무서워서 다가가보지는 못했네요..
    하아.. 닭은 지면 바로 냄비행이군요 ㄷㄷㄷ
    정말 목숨걸고 해야되는군요 ㅋ

    • BlogIcon 바람처럼~ 2009.09.11 01:59 신고

      저는 투견은 항상 영화에서 보이더라고요 ^^;
      요즘도 하나 모르겠네요
      마지막말 목숨걸고 해야하는거... 진짜 맞아요 ^^;
      지면 냄비행~

  4. BlogIcon gemlove 2009.09.11 01:27 신고

    ㅎㅎ 동감이에요.. 싸움구경이 제일 재밌죠.. 라이브로 보셨다니 재미있는 경험이셨겠어요 ^^

    • BlogIcon 바람처럼~ 2009.09.11 02:00 신고

      하긴 그렇네요
      불변의 법칙 싸움 구경이 젤 재밌다 ㅋㅋㅋ
      사람이 싸우거나 동물이 싸우거나...
      어떻게 보면 사람이 젤 나쁜거 같기도 하고~ ^^
      방문 감사드립니다!

  5. BlogIcon 백두 대간 2009.09.11 01:53 신고

    닭 다리에 날카로운 칼날을 걸어서 싸우는건 금지했다던데 아닌가요?
    칼날 걸어서 싸우는 경우 제대로 맞으면 한방에 저 세상으로 가버리던데요.
    그거 참 끔찍해 보이던데... 합법적인 도박이 가능해서 여전히 성행하는거 아닐까 싶어요.
    닭싸움에서 도박을 금지한다면 한국 소싸움처럼 정책적으로 장려하지 않는한
    닭싸움이 지금처럼 성행할거란 예상을 하기는 어렵군요.

    • BlogIcon 바람처럼~ 2009.09.11 02:00 신고

      아~ 글쎄요
      저도 정확히는 모르겠네요
      칼날을 걸긴 해도 생각보다 쉽게 경기가 끝나지는 않더라고요
      뭐~ 저기가 시골이라서 하는지도 모르고요 ^^

  6. BlogIcon 보링보링 2009.09.11 02:09 신고

    진닭은 냄비속으로 풍덩이라니..흠 정말 닭입장에서는 목숨을 건 싸움이네요~ㅎㅎ
    근데..제목보고..사람들이하는닭싸움생각했다면..이상한걸까요?ㅋㅋ

  7. BlogIcon 백마탄 초인™ 2009.09.11 02:28 신고

    어제 테레비 보니까 태국의 닭싸움이 뉴스로 나오던데,,,
    아무래도 도박이다 보니,,,;;

  8. BlogIcon PLUSTWO 2009.09.11 10:00 신고

    바람처럼님 덕분에 진귀한 풍경 잘 감상했습니다.
    싸움에 진 닭 냄비속으로라니 ...닭에겐 미안하지만 맛있겠다는...ㅎㅎ

  9. BlogIcon 모과 2009.09.11 10:03 신고

    때론 사람이 즐기기 위해서 너무 잔인해 지는 것 같습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09.09.12 16:20 신고

      좀 그런면이 없지 않아 있죠 ^^
      우리나라도 투견도 있고 소싸움도 있으니까요
      싸움을 좋아하는건 어느 나라나 마찬가지인가봅니다~

  10. BlogIcon 팰콘 2009.09.11 14:00 신고

    우리나라도 예전에 장에 가면 닭싸움을 했던 기억이 가물가물 납니다~!

  11. BlogIcon 아이미슈 2009.09.12 04:21 신고

    에이..마지막 말은 좀..
    이래저래 목숨걸로 싸우는 꼴이네요..흑

  12.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9.12 13:29 신고

    저도 TV에서 필리핀 닭싸움 봤는데 ~
    어후 .... 불쌍한 닭들 ㅠㅠ

    • BlogIcon 바람처럼~ 2009.09.12 16:22 신고

      아~ 티비에서 보셨었군요 ^^
      전 그래도 운이 좋게 실제로 본 거네요
      싸워서 지면 잡아먹힌다는게 좀 불쌍해보이긴 하지만... ㅋ

  13. BlogIcon 안지용 2009.09.12 15:55 신고

    우리나라도 저런 닭싸움이 있긴하죠..

    또한 청도에 가면 소싸움도 있구요....

    근데 잘못하면 동물학대라는 소리도 듣기는 하겠죵?

  14. BlogIcon fox 2011.10.06 03:20 신고

    오, 하느님 맙소사! 놀라운 기사 친구. 그러나 나는 UR RSS로 문제가 발생 오전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유에 가입 수 없습니다 몰라. RSS 동일한 문제가 점점 사람이 있습니까? 아는 사람은 친절하게 응답합니다. Thnkx

  15. BlogIcon 축구 소년 2012.02.02 18:47 신고

    때론 사람이 즐기기 위해서 너무 잔인해 지는 것 같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