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원래 드라마를 안 보는 편인데도 불구하고 '미안하다 사랑한다'는 내가 거의 처음부터 끝까지 봤다. 왜냐하면 그 당시 나는 군대에 있었기 때문에 취침소등과 동시에 드라마를 한편씩 보는게 하루 일과였기 때문이다. 소대 모든 사람들이 보는 드라마이니까 나도 자연스럽게 보게 되었는데 멜번에서 이 드라마의 촬영장소로 유명한 곳이 있었다.

지금 다시 검색해보니 원래 이야기가 호주에서 자란 차무혁이라는 사람의 복수극이라고 되어있다. 첫 화를 내가 제대로 안 봤는지 사진을 보니 전부 호주 멜번에서 찍은 것들이었다. 어쨋든 멜번이 전부 촬영장소이긴 하겠지만 그 중에서도 특별한 곳이 있었으니 멜번의 작은 골목이었다.


페더레이션광장의 뒷쪽으로 가다가 맞은편쪽으로 넘어오면 Hosier La라는 작은 골목이 있는데 들어서자마자 온 벽에 낙서가 되어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대체 누가 그렸을까? 궁금하기도 하지만 이 곳은 계속해서 지우고 새로 그리기를 반복한다고 한다. 처음에는 낙서였을지 모르지만 그게 자연스럽게 관광상품으로 된셈이다.


기괴한 그림들도 보인다. 여기 벽을 멀리서보면 지저분해 보여도 가까이에서 보면 색깔도 알록달록해서 그런지 굉장히 조화롭게 보인다.


저 물고기는 대체 뭐지?


가게 벽 전체가 그림으로 그려져있었다.


옆에 작은 골목이 있는데 여기도 역시 그림으로 가득했다.


심지어 쓰레기통까지 낙서 및 그림으로 도배가 되어있었다.


의미를 알 수 없는 낙서로 보이긴 한다.


어떤 그림들은 정말 알 수 없는 기괴한 그림들도 있었으나 이렇게 형체를 알아 볼 수 있는 그림들도 많았다.


그리고 이 곳은 벽의 색깔이 알록달록해서 사진을 찍으면 굉장히 예쁘게 나온다.


물론 원판불편의 법칙은 무시할 수 없었다. 그냥 배경이 좋다는 말이다. 어쨋든 사진을 찍어줄 사람이 없어서 캠코더를 올려 놓고 리모콘으로 찍었다. 사람도 별로 지나다니지 않아서 마땅히 찍어달라고 할 수도 없어 참으로 쓸쓸했다.


벽에 그림 그리는걸 뭐라고 하더라? 갑자기 생각이 나지 않았다.


옆에 오토바이가 있길래 오토바이 위에다 캠코더를 올려놓고 사진을 찍었다. 덕분에 벽은 제대로 보이지도 않는다.

멜번에는 이렇게 벽에 그림이 그려진 곳이 한 군데 더 있는데 바로 버크 스트리트 사이에 나있는 Union La라는 작은 골목이다.


여기도 다양한 그림이 그려져있긴 했는데 Hosier La에서 너무 오랫동안 봐서 그런지 아니면 실제로도 그림들이 재미가 없어서 그런지 크게 감흥이 없었다.


멜번에서는 골목을 탐험하는 재미가 있는것 같다. 근데... '미안하다 사랑한다'의 어느 부분에서 나왔는지 나는 도무지 기억이 안 난다. 한번 다시 봐야할거 같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ssk3551 2010.01.03 14:09 신고

    토끼굴 버로우.. 멋지네여~ㅠ

  3. BlogIcon pop-up 2010.01.09 19:35 신고

    와, 정말 멋진 골목이네요.
    굉장해보이는 그림들도 보이구요.

  4. 용화용화야 2010.06.01 20:46 신고

    우와 여기도 정말 가봐야겠네요 낙서가 너무 멋져요.

  5. BlogIcon Mikuru 2010.11.10 07:38 신고

    저런 그림을 뭐라고 했었는데..까먹었네요 ㅋ;

  6. BlogIcon 하늘엔별 2010.11.10 07:39 신고

    벽화가 너무 예쁘고 아름다운 거리네요. ㅎㅎㅎ

  7. BlogIcon 큐빅스 2010.11.10 09:40 신고

    낚서 같지만 모이니깐 예술이 되는것 같네요^^

  8. BlogIcon 복돌이^^ 2010.11.10 09:49 신고

    강렬한 벽화가 참 인상적이네요...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작업을 했을까 하는 생각도 해보고요~~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9. BlogIcon 효리사랑 2010.11.10 10:17 신고

    벽에 낙서된...그래픽 디자인...한국에서 보기 힘든 디자인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0. BlogIcon 리브Oh 2010.11.10 10:22 신고

    벽화만 멋져도 멋진 영화 드라마 배경이 되고
    관광상품이 되니 말이죠
    바람처럼님 도시남으로 나왔네요. 넘 사진 이쁘게 잘 나왔어요^^

  11. BlogIcon G-Kyu 2010.11.10 10:23 신고

    아~미안하다 사랑한다가 먼저 떠오르네요 ^^
    이렇게 그림을 그려놓으니 정말 멋지다고 생각이 듭니다..!

  12. BlogIcon G-Kyu 2010.11.10 10:23 신고

    아~미안하다 사랑한다가 먼저 떠오르네요 ^^
    이렇게 그림을 그려놓으니 정말 멋지다고 생각이 듭니다..!

  13. BlogIcon 보시니 2010.11.10 10:50 신고

    저는 그 드라마 보지 않았는데...
    요 골목에서 쪼그리고 앉아 있던 소지섭과 임수정의 스틸컷은 기억이 나네요~
    드라마 촬영지로 삼을만큼 독특하고 예쁜 골목입니다.

  14. BlogIcon 신기한별 2010.11.10 10:59 신고

    미안하다 사랑한다 촬영장소가 이 곳이군요.
    이 드라마는 보지 않았지만, 정말 독특하고 예쁜 골목이네요~!

  15. BlogIcon 비케이 소울 2010.11.10 11:07 신고

    아~ 벽화들이 참 다채롭습니다...
    드라마를 보지 못해 촬영지인지 몰랐습니다만, 흠... 자유스럽고 독특한 벽화들 잘 봤습니다~

  16. BlogIcon 더공 2010.11.10 11:29 신고

    저곳이 쪼그리고 앉아 있던 곳이죠?
    낚서 같은 것도 있지만 예술 작품 같은 것도 많네요.
    저런 것 하나하나가 전부 관광상품~~

  17.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2010.11.10 12:38 신고

    우아~ 이런걸 낙서라고 불러도 될지요?
    예술입니다~ ㅎㅎ

  18. BlogIcon 둥이맘오리 2010.11.10 15:17 신고

    오랜만에 들려봅니다....
    잘지내시지요??
    촬영장소여서 그런지 너무 이뻐보이는 골목이네요... ^^
    잘보고 갑니다..

  19. BlogIcon 보기다 2010.11.10 16:30 신고

    저도 울면서 봤던 드라마라...ㅎㅎ
    이 드라마 때문에 소지섭, 임수정 팬이 됐었죠.
    몇번을 돌려봤는데도 너무 재미있어요.
    촬영장소를 직접 보고 오셨다니 부럽습니다^^

  20. BlogIcon 사랑맘H 2010.11.11 16:20 신고

    저 작년에 캘리포니아 출장갔다가 이틀밤만에 끝낸
    드라마랍니다. ^^
    바고 그 곳을 가셨군요~
    혼자 찍었어도 아주 잘나왔어요. ^^

  21. BlogIcon B.C냥이 2011.02.13 23:25 신고

    그라피티가 그려져 있는 장소에 차무혁(소지섭)이 앉아 있던 것만 기억나요*-_-*
    그 그림이 무슨 그림이었는지 까지는 기억 안나요ㅠ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