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나름 지겹도록 쿠알라룸푸르에 있었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떠나니까 또 아쉽기만 하다. 하지만 새로운 곳으로 이동하고, 설레는 마음이야 말로 여행의 참 재미가 아닐까?

멍하니 공원에서 야경을 즐기다 보니 엘레나가 내려왔다. 우리는 페낭으로 가는 야간 버스를 타야 했기 때문에 서둘러서 게스트하우스로 돌아갔다. 낮이고 밤이고 페트로나스 트윈타워를 구경했던 것도 이제는 마지막이었다. 


걸어서 게스트하우스로 돌아가는데 그 때 환하게 밝혀져 있었던 쿠알라룸푸르의 야경이 참 몽환적으로 느껴졌다. 게스트하우스로 돌아와서는 배낭을 챙기고 곧바로 푸드라야 버스터미널까지 걸어갔다. 게스트하우스에서 멀지 않은 곳에 푸드라야 버스터미널이 있었는데 우리는 이렇게 가까운 곳에 있는 줄도 모르고 지난번에는 택시를 타고 이동했었다.  

터미널에 도착해서 가만히 생각해보니 밤 12시에 출발하는 야간 버스는 좀 불안하게 느껴지기도 했다. 기차도 아니고 야간에 이동하는 버스이니 혹시 기사 아저씨가 졸음 운전이라도 해서 사고라도 나지 않을까 라는 무척 회괴망칙한 상상을 하며 말이다. 


버스터미널에 가니 상점들은 거의 다 문을 닫았고 꽤 많은 사람들이 버스를 기다리고 있었다. 이렇게 대합실에서 기다리고 있다가 버스가 도착하면 아래로 내려가서 타면 된다. 

아무래도 장거리 버스라서 화장실을 가야할거 같아서 갔더니 역시나 돈을 받고 있다. 말레이시아에서 처음으로 돈을 내고 화장실을 가는 순간이었다. 

너무 일찍 온 탓인지 오래기다려야 했다. 계속해서 밑에 있었던 사람에게 페낭가는 버스는 언제 오냐고 물어봤는데 한참 후에야 드디어 페낭으로 가는 버스가 도착했다는 것이다. 


내려가서 버스에 짐을 싣고 올라탔는데 가격이 싼 만큼 아주 좋은 버스는 아니지만 그래도 우리나라 고속버스 수준으로 괜찮은 편이었다. 그런데 잠시 후 누군가 우리에게 오더니 뭔가 착오가 있었다면서 다른 버스를 타라는 것이었다. 엘레나는 왜 제대로 알려주지 않았냐면서 순간 화를 내기까지 했다. 결국 다른 버스로 이동했는데 우리는 올라타기 전에 이 버스 페낭가는거 맞냐고 재차 물어봤다. 

'동양의 진주라 불리는 페낭은 어떤 곳일까?' 


페낭으로 가는 버스표였는데 4명의 티켓을 한장으로 주는 센스하며 대충 글씨를 적어서 주는 티켓은 참으로 부실해보이기만 했다.

안드로이드 어플 <올댓 동남아 배낭여행> 출시로 인해 기존 동남아 배낭여행 글을 전부 수정, 재발행하고 있습니다. 여행기 자체가 바뀌는 것은 아니지만 글을 가다듬기 때문에 약간의 분위기는 바뀔 수 있습니다. 07년도 사진과 글이라 많이 미흡하기는 하지만 어플을 위해 대대적으로 수정을 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시는 유저분들은 <올댓 동남아 배낭여행>을 다운(http://durl.kr/2u2u8) 받으시면 쉽게 여행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제이슨 2010.03.13 12:23 신고

    쿠알라룸푸룸.. 이야기 잘 읽었습니다.
    생각보다 볼 것이 많은 곳이네요..
    페낭도 시간나면 봐야지요.. ^^

  2. BlogIcon 포항캥거루 2011.03.05 23:31 신고

    곧 있으면 콸라룸프루에 갈일이 있는데.. 야경이 저렇게 생겼군요. 그곳에서의 여행이 무척 즐거웠을 것 같습니다.
    저도 콸라룸프루에 갈일만 기다리고 있내요.. 몸조심하시면서 잘 다니시길.

  3. 민트향기 2011.03.06 01:26 신고

    버스티켓이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수기형의 동남아 스타일 버스 티켓이네요~
    그래도 나름 잘 산다는 말레이지아. 것두 수도인데 ^^;;
    지금은 달라졌을지도 모르겠네요~

  4. BlogIcon 하늘엔별 2011.03.06 06:59 신고

    어플을 다운받아서 보고 있는데, 다음주에 포스팅하려고 합니다. ^^

  5. BlogIcon mark 2011.03.06 12:25 신고

    블로깅하다 보면 예전에 올렸던 글이 마음에 안들어 고치고 싶을 때가 있더군요.
    하긴 그 글을 모두다 읽어본게 아니기때문에 손질하고 편집해 새로 프스팅하는 센스도 좋은 것 같아요. 저도 가끔 그렇게 하려도 합니다.
    자카르타 대중 교통이 참 대책 없었다는 경험이 생각납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11.03.07 09:21 신고

      처음 블로그를 시작했을 때와 지금의 마음가짐이 틀린 것도 큰거 같아여
      그때는 그냥 아무렇게나 글을 썼거든요 ㅠㅠ
      아무튼 과거의 글보다는 조금 다듬어진 상태로 올리고 있습니다

    • BlogIcon tax attorney 2011.07.12 07:05 신고

      오타가 굉장히 많은오타가 굉장히 많은데 그걸 감안하고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6. BlogIcon 드래곤 2011.03.06 14:08 신고

    페낭의 풍경이 기대됩니다. ^^

  7. BlogIcon ecosport 2011.10.14 03:23 신고

    내 블로그를 읽고 다음에, 나는 그것만큼이 같은 날 실망 나던 바랍니다. 내 말은, 내가 읽고 내 선택했는데, 사실은 유드 말은 흥미로운 게 생각. 내가 듣는 건 모두가 관심을 하느라 바쁘시을 werent 경우 고칠수 있다고 것에 대해 징징의 무리입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