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머드비치? 머드비치라고 하면 우리나라 서해안 머드 축제를 하는 곳처럼 온몸이 진흙범벅이 되어 놀 수 있는 그런 곳이 아닐까? 베트남에 와서 머드팩도 하면서 피부도 관리할겸 머드비치를 찾아 가기로 했다. 그전에 우리는 오토바이를 하루 동안 빌렸다. 나짱이 작은 도시긴 해도 걸어다니기엔 은근히 힘든 도시였고, 머드비치까지는 걸어갈 수 없을 정도로 꽤 멀었다.

오토바이를 타고 신나게 달렸던 것은 좋았는데 문제는 머드비치가 어디있는지 모르겠다는 것이었다. 중요한건 가이드북에도 머드비치에 관한 이야기가 전혀 없었고, 찾아가는 곳은 지도에도 나와있지 않은 지역이었다. 우선 나짱의 도심을 빠져나가는 큰 다리를 넘어간 후 사람들에게 물어봤다.

"저기요. 여기 혹시 머드비치가 어디인가요?"
"뭐라고? 머드비치? 머드비치가 대체 뭐야?"

이렇게 잘 모르던 사람도 있었지만 대충 몇 사람에게 물어 방향을 확인할 수 있었고, 결국 머드비치란 곳에 찾아갈 수 있었다. 근데 도착하고 보니 여기가 정말 머드비치가 맞는지 모르겠다. 다른 사람에게 머드비치라는 소리를 듣고 서해안의 갯벌과 같은 곳을 상상했던 나로써는 완전 어이가 없기도 했다. 여기 머드비치는 바닷가가 아니었고, 그냥 사람들이 어울려 놀 수 있을 정도로 풀장이나 기타 시설을 갖춘 장소였던 것이었다. 


그래도 여기까지 왔는데 머드비치가 어떤 곳인지 들어가봐야 하지 않겠냐며 입장료 6만동을 내고 들어갔다. 바지는 5천동에 빌릴 수 있었다. 개인 물품보관을 위한 사물함 비용도 1만동 받는데 이는 돌아갈 때 열쇠를 반납하면 돌려줬다.

들어가보니 여러 시설이 있는데 역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진흙 목욕이었다. 동그란 원통안에 들어가면 욕조 속에 물이 채워지는것이 아니라 진흙이 가득 채워지는데 바가지로 온몸을 적시면 되었다. 생각했던 머드비치는 아니었지만 진흙속에 온몸을 담그니 기분이 좋아졌다. 


이곳은 온통 물과 진흙뿐이라서 처음에는 카메라를 안 들고 갔다가 돌아가기 전에 사진이라도 남겨야겠다고 생각해서 카메라를 들고와서 찍었다.


풀장도 있어서 여기에서 수영을 즐길 수 있었다. 그런데 나짱도 베트남의 남부쪽에 있는 도시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더운 열대 기후였다. 그래서 이런 풀장에 들어가면 시원하겠다 싶어 들어갔더니 이게 왠걸 물이 따뜻하다. 뜨겁다 정도는 아니더라도 많이 따뜻했다.


이곳의 물은 전부 따뜻했다. 뭐 이런 경우가 다 있지? 온천일지도 모른다는 생각도 했다. 아무런 정보도 없이 왔기 때문에 이 물이 온천인지는 확인하지 못했지만 따뜻한 물에 몸을 담그며 피로를 풀었다. 정말 풀장에 온게 아니라 온천에 온 느낌이 들었다.


그런데 내가 나짱에 머물렀을 때 우기였지만 항상 맑고 더웠다. 뜨거운 태양빛 아래에서 뜨거운 물에 몸을 오래 담그니 머리가 띵해지기까지 했다.


그래도 재밌었다. 여기는 외국인보다 베트남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것 같았다. 주변을 살펴봐도 외국인은 거의 없었다. 우리는 이렇게 시간을 보내다 지루하다 싶을 정도가 되어서야 마지막으로 사진 몇 장 찍고 나가기로 했다.


분수처럼 뿜어져 나오는 이 물도 역시 따뜻했다.


야외 온천을 온 것처럼 여러 시설이 있었는데 이런 폭포수 아래에서 서 보기도 했다.


여기는 양 옆에서 상당히 쎈 물이 나왔는데 지압과 같은 효과가 있을 것 같았다. 보통은 여기에서 진흙과 같은 이물질을 씼었다.


사실 머드는 한번 들어갔다가 다시 들어갈 수 없었는데 직원한테 얘기해서 사진만 찍겠다고 해서 들어갔다. 외국인이라 그런지 의외로 쉽게 허락해 줬는데 통에 들어가서 베트남 사람들과 같이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친절하게도 직원이 카메라를 받아 찍어줬다. 일부러 사진을 남긴 것은 특별한 이유가 있다기 보다 아무래도 이런 곳에도 가봤다는 일종의 기념이라고 해야 할까?

* 한국에 돌아와서 확인해 보니 온천이 맞았다. 우리가 갔던 곳은 탑바온천(Thap Ba Hot Spring)이었다.



크게 보기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리틀우주 2008.07.27 11:17 신고

    머드하구 나셔서 피부 좋아진거 같았나요?? ^^;;
    베트남에 2번정도 방문한 적이 있는데,
    베트남 아닌 곳 같아요~ 하루정도 편안하게 놀기에는 딱이네요!! ^^

    • BlogIcon 바람처럼~ 2008.07.27 15:43 신고

      그렇죠? ^^
      베트남 사람들이 많았던 것을 생각해보면 딱 하루정도 놀다가 오기에는 좋은 것 같아요~
      너무 외진 곳에 있어서 못 찾아갈 뻔했어요 ㅋ

  3. BlogIcon 고군 2008.07.27 11:29 신고

    다행이 바람처럼님은 배가 안나왔군요~
    저때는 정말 휴양하고 있다는 느낌이 팍 들었겠어요.

    스킨도 다시 또 바뀌고 ...사진이 시원시원하게 크게 보여서 더 좋네요^^

    • BlogIcon 바람처럼~ 2008.07.27 15:44 신고

      ㅎㅎㅎㅎ
      이런 사진 보여드리면 안되는데 ㅠ_ㅠ
      그동안 사진을 너무 줄여서 답답해서 700픽셀로 넓혔더니 무지 시원하네요 ㅋ

  4. BlogIcon 마케팅스 2008.07.27 13:39 신고

    머드가 좀 약한듯, 보령꺼는 진짜 까만색인데 ㅎㅎ , 바람처럼님 블로그 저 링크걸었어요. 앞으로 자주오겠습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08.07.27 15:45 신고

      저도 링크 걸고 자주 방문하겠습니다 ^^;
      저기 머드는요
      음~ 그러니까 저 안에 있으면 거의 가슴까지 차고 올라와요
      머드로 목욕하는거죠 ㅋㅋ
      저때는 머드가 막 올라오기 시점이라 바닥밖에 없네요~
      색도 쬐금 약하긴 하죠?

  5. BlogIcon 맨큐 2008.07.27 22:03 신고

    머드 비치가..머드 비치가 아니군요.
    저도 저런 경우였다면 살짝 실망했을 듯..ㅎㅎ
    그래도 재밌었을 것 같아요~ ^^

  6. BlogIcon Eden 2008.07.28 23:41 신고

    바람처럼님 안녕하세요..기억하실런지..
    정말 올만에 들렀는데 베트남 여행기 너무 좋네요..
    바람처럼님 블로그 오면 저도 꼭 그곳을 가보고 싶은 충동이..
    이제 한국 왔으니 바람처럼님 블로그를 통해서나마
    제가 못가본곳 구경해봐야겠습니다..
    좋은 하루!!

  7. BlogIcon 복돌이^^ 2011.09.20 10:39 신고

    머드는 조금 실망이셨겠지만...그래도 수영모 안써서 저기선 편할듯....해요..ㅋㅋ
    유독 우리나라에서는 수영모를 강조해서..ㅋㅋ

    잘보고 갑니다...급 물놀이 가고 싶어지네요~~(온천으로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8. BlogIcon 무념이 2011.09.20 10:45 신고

    머드 비치?!?! 하고 깜짝 놀래서 왔는데 조그만 탕이었네요~ 그래도 못가봐서 아쉽네요~ ㅎㅎ

  9. BlogIcon 자수리치 2011.09.20 12:15 신고

    머드비치라는 낚시에 낚인 거 같지만, 휴양온천이라 생각하면 괜찮은데요.^^

    • BlogIcon 바람처럼~ 2011.09.22 10:43 신고

      네 맞아요.
      저도 머드만 생각하고 갔는데 온천도 있는 그런 장소였어요.
      여유있게 시간을 보내기엔 나쁘지 않은 것 같습니다. ^^

  10. BlogIcon 보기다 2011.09.20 13:44 신고

    몸매가 훌륭하시군요~^^
    머드비치라고 해서 넓은 갯벌을 생각하고 있었는데 뭔가 좀 낚인 기분입니다.ㅎㅎ
    온천물에 여행의 피로가 풀리셨다니 다행이네요~

  11. BlogIcon 꽃띠 2011.09.20 14:11 신고

    머드비치는 아니고 머드목욕탕 ....................
    그래도, 부럽네요 ㅋㅋㅋ

    • BlogIcon 바람처럼~ 2011.09.22 10:39 신고

      머드목욕탕과 온천이 있었던 곳입니다. ^^
      아주 뜨거운 곳은 아니라 온천인지 아닌지 궁금했는데 나중에 알아보니 온천이더라고요. ^^

  12. BlogIcon 신기한별 2011.09.20 21:43 신고

    머드피치는 역시 보령이 낫군요 ㅋ

  13. BlogIcon 잉여토기 2011.09.20 22:06 신고

    그래도 다시 들어가셔서 머드 사진 찍으셨네요.
    다행입니다. 머드비치라는 타이틀과 달리
    물 사진만 찍은 게 아니라서요.
    뜨거운 나라에서 따뜻한 물인데도 인기가 많군요.

  14. BlogIcon 바람될래 2011.09.21 10:00 신고

    머드..
    우리나라만한게 어디 있겠어요..? ㅎㅎ
    머드라고 해서
    저도 궁금했었거든요

    • BlogIcon 바람처럼~ 2011.09.22 10:31 신고

      저기는 머드비치라고 해서 찾아가긴 했지만 정확히 말하면 온천이었거든요.
      뭐 그래서... 애초에 머드는 별거 아니라고 보시는 편이 낫습니다. ^^

  15. BlogIcon 드래곤 2011.09.21 18:06 신고

    야외온천이라면 대단한 규모인데요 ^^

  16. BlogIcon ageratum 2011.09.21 21:54 신고

    완전 소박한 머드비치군요..ㅋㅋ
    그래도 효과는 좋지 않을까 싶네요..^^:

  17. BlogIcon mark 2011.09.21 23:39 신고

    가만 보면 바람처럼님 여행 다니면 서 친구를 잘 만드는 것 같아요. 하간 그래야 여행이 재미있죠.

    • BlogIcon 바람처럼~ 2011.09.22 10:18 신고

      mark님도 트레킹 하시면서 여러 친구들을 만나시지 않았나요? ^^
      여행을 하다보면 여행지 뿐만 아니라 여행친구가 정말 기억에 많이 남죠.

  18. 노상미 2011.09.22 06:44 신고

    저는 저 온천이 좋다는 얘기를 듣고 갔더랬죠 ㅋㅋ 글고 진짜 잼났구요 ㅋㅋ 머드를 채워놓은곳에 들어가는게 아니구 .. 사람이 탕에 들어가면 그자리에서 머드를 채워주더라구요 ㅋㅋ 베트남에서 이국적?인 해변과함께 즐길거리가 되어주어서 좋았어요 글고 나짱하면 역시 보트트립이 기억나네요 ㅋㅋ 전 예정에도 없이 나짱에 오래머물다가 다른곳도 못들릴 정도로 너무 좋았어여 ㅋㅋ 베트남 하면 가장 생각나는곳이 나짱과 사파네요 ㅋㅋ

    • BlogIcon 바람처럼~ 2011.09.22 10:17 신고

      아. 그러셨군요.
      저는 저기가 머드비치인줄 알고 갔는데... ^^
      그래도 뭐 나쁘지는 않았어요.
      베트남에서 온천을 즐길 줄 누가 알았겠어요. ^^
      저도 보트트립은 했어요.

  19. 홍대희 2011.09.22 11:15 신고

    정말경치가아름답고멋잇네여

  20. 홍대희 2011.09.22 11:16 신고

    정말경치가아름답고멋잇네여

  21. BlogIcon uk dissertations 2013.03.01 13:44 신고

    해병대에 있는 현빈을 이렇게라도 만나보면 조금 위안이 될 것 같죠?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