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기대하고 기대했던 날이 밝았다.

우리는 인천국제공항으로 향했고, 빨리 비행기에 오르고 싶은 마음이 너무 간절했다.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곧바로 캐세이퍼시픽 항공으로 달려갔고 길게 늘어선 줄을 바라보며 설레이는 마음을 진정시켰다. 드디어 기다리던 줄이 끝나고 우리 차례가 와서 전자티켓을 보여주며 항공권을 받으려고 했다. 그런데 전자티켓을 보여주니 항공사 직원 분이 우리에게 하던 말은 다소 충격적이었다.

"어? 편도 항공권이시네요? 혹시 리턴 티켓은 가지고 계신건가요?"

"아뇨." 전혀 예상치 못했던 질문이라 솔직히 대답했다. 하지만 직원은 리턴 티켓이 없다면 입국이 불가될 수도 있다면서 옆의 다른 직원과 상의를 하기 시작했다. 그리고는 왜 편도 항공권만 가지고 출발을 하냐고 물었는데 우리는 육로로 중국까지 간 뒤에 배를 타고 한국으로 돌아올 예정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가지고 있는 텐진-인천행 배표를 제시했다.

"그렇다면 혹시 중국 비자는 가지고 계신가요?" 라고 물어봤는데 우리는 당시 여행하려고 했던 국가의 모든 비자가 없던 상태였다. 얼마나 대책이 없었는지 그냥 여행을 하다가 비자는 전부 신청해서 다닐 생각이었던 것이다.

"그럼 싱가폴에서 입국 불가 될 수도 있어요!" 약간은 심각한 말로 우리에게 경고하는 직원의 목소리는 때아닌 날벼락같은 소리였다.

하지만 잠시 후 나는 침착하게 다시 얘기했다. 리턴 티켓 없으면 간혹 입국 불가되는 경우가 있다고 알고는 있지만 실제로 그런 일 거의 없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되물었다. 직원도 동의는 했지만 만약 입국 불가되면 자신은 책임질 수 없다는 것이었다. 결국 비행기표를 빨리 왕복 티켓으로 교환하던지 아니면 취소하라고 권유하는 것이었다.

순간 나의 머리속에는 여행을 떠나겠다고 얘기했던 수 많은 사람들이 떠오르기 시작했고, 나의 여행은 시작도 못하고 여기서 좌절되는 걱정과 함께 내 항공권은 어떻게 해야하는지 별의별 생각이 다 들었다. 그렇게 힘들게 준비했는데 여기서 여행이 좌절된다면 얼마나 어이가 없을까?

우리가 항공권을 해결하기엔 너무 이른 시각이었기 때문에 9시까지 기다리기로 했다. 기다리는동안 머리속이 깜깜해서 복잡해지기 시작했다. 그렇게 시간이 느리게 흘러간다고 생각이 들었던 것도 참 오랜만이었다. 9시가 되어서 여행사에 전화해봤지만 어차피 답은 없었다. 여행사도 취소할 수는 있지만 언제 비행기표가 나올지는 알 수가 없다는 것이었다. 정말 고민에 고민 끝에 다시 캐세이퍼시픽으로 향했다.

그냥 떠나기로 했다. 뭐... 정말로 입국이 안 되면 우리는 중국에서 한국으로 가는 배표를 예매했했다 졸라볼 셈으로 말이다. 심지어 내 친구 승우는 더 대담하게 "야~ 만약 입국 불가되서 돌아오면 그것도 재미있는 경험 아니겠어? 그냥 가보자!" 라는 걱정없는 소리를 하기도 했다.

항공사 카운터로 가자 이번에는 다른 직원이 있었는데 아까와는 반대로 싱가폴 편도 입국도 상관없을거라고 걱정하지 말라고 얘기해줬다. 한참을 고민하고 두려움에 빠지게 만들어놓고는 이제와서 안심시키는 이 말은 대체 뭘까? 어쨋든 아주 약간이라도 걱정을 놓을 수 있었다.


드디어 떠나게 되었다. 그렇게 기대하고 준비했던 여행이 떠나보지도 못하고 한국에서 좌절할 수는 없기에 우선 도전이라도 해봐야지라며 말이다.


홍콩으로 향하는 캐세이퍼시픽항공에 탑승했다. 여행을 한다는 설레임인지 아니면 혹시 입국이 불가될까 하는 걱정때문인지 두근거리기 시작했다. 정말 바라고 바라던 여행의 시작부터 삐걱거렸던 순간이었다.

안드로이드 어플 <올댓 동남아 배낭여행> 출시로 인해 기존 동남아 배낭여행 글을 전부 수정, 재발행하고 있습니다. 여행기 자체가 바뀌는 것은 아니지만 글을 가다듬기 때문에 약간의 분위기는 바뀔 수 있습니다. 07년도 사진과 글이라 많이 어색하기는 하지만 어플을 위해 대대적으로 수정을 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시는 유저분들은 <올댓 동남아 배낭여행>을 다운(http://durl.kr/2u2u8) 받으시면 쉽게 여행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티비의 세상구경 2010.09.06 20:53 신고

    시작도 못하실뻔했었네요 ㅎㅎ
    그 다음 여행 에피소드가 더 기대가되네요!
    즐거운 한주 시작하세요!

    • BlogIcon 바람처럼~ 2010.09.07 15:28 신고

      이미 여행기는 처음부터 끝까지 다 쓴 상태이지만 수정본이 올라가는거라... ^^;
      기대해주시면 더 감사하겠습니다
      이미 수정본은 다 작성한 상태예요
      지금 기회를 봐서 글을 쭈욱 올릴지 생각중입니다

  3. BlogIcon 문단 2010.09.06 20:55 신고

    글보면 드라마를 보는 듯한 착각에 빠집니다. 다음 편이 기대되네요.. 바람처럼님은 이제 여행의 변수들에 대한 대처가 아주 노련하시겠어요. 부럽습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10.09.07 15:29 신고

      배낭여행이 매력을 갖는 이유는 바로 이러한 점 때문이지요
      어떤 상황이 닥칠지 모르거든요 ^^
      근데 그게 막연한 두려움도 있겠지만...
      즐거움도 많거든요 ^^

  4. BlogIcon 둥이 아빠 2010.09.06 21:22 신고

    이제 또 새로운 여행기의 시작이죠?? 기대됩니다.

  5. BlogIcon 인디아나밥스 2010.09.06 21:24 신고

    으~ 저 같았으면 불안해서 왕복티켓으로 바꾸고 말았을 겁니다.^^;
    여행은 역시 어떤 일이 일어날지 모른다는 것이 가장 큰 매력이죠.ㅎㅎ

  6. BlogIcon 꿈이촌놈 2010.09.06 21:33 신고

    입국이 불가되면 어쩌죠 ㅠㅠ

  7. BlogIcon 아살리아 2010.09.06 21:53 신고

    앗~ 여행기 다시 쓰시는 거에요?^^ 이미 알고 있는 내용인데도 긴장감이 넘치는 이유는 뭘까요~ㅎㅎ 좀더 변화된 여행기 기대할께요!!

    • BlogIcon 바람처럼~ 2010.09.07 15:33 신고

      크게 많이 바뀔지는 모르겠지만... ^^
      이미 수정은 다 한 상태입니다
      그거때문에 지난주에는 블로그를 거의 못했거든요 ㅠㅠ

  8. BlogIcon 꽁보리밥 2010.09.06 22:13 신고

    바람님 오랜만입니다.
    동남아 여행 못갈뻔했던 이야기를 들어보니
    이해가 갑니다.
    그래도 젊음이 있으니 가보자라는 결정을 내렸겠죠.^^

    • BlogIcon 바람처럼~ 2010.09.07 15:34 신고

      참 저 당시는 젊었지요 ^^;
      (지금도 젊지만... 하하하)
      아마 지금 저 돈을 가지고 여행을 가라고 하면 못할지도 모르겠습니다 ㅋㅋㅋ

  9. BlogIcon 콜드레인 2010.09.06 22:16 신고

    흥미진진하면서도 한편으론 좀 걱정되는군요.
    입국을 못하게 되면... 정말 아찔한데요?
    다음편 기대하겠습니다 +.+

  10. BlogIcon 바람될래 2010.09.06 22:37 신고

    나중에 지나면 이런것도 다 추억거리가 되잖아요..^^
    그냥 편안히 다녀오는건 여행이 아니고
    놀러다녀온거에요..ㅎㅎㅎ

  11. BlogIcon 라오니스 2010.09.06 22:39 신고

    여행이라는 것이.. 변수에 변수가 거듭되는 맛에 다니게 되더군요.. ㅎㅎ

  12. BlogIcon 하얀잉크 2010.09.06 23:27 신고

    다행이었네요. 근데 저도 리턴티켓없으면 출국못한다고 막는다는 소리 많이 들었습니다.
    외국나가서 문제생기면 안되니까 사전에 그런거 같아요.

  13. BlogIcon 적묘 2010.09.07 11:14 신고

    그러게요..저도 항상 리턴 티켓을 같이 제시했었던 기억이!!!!

  14. BlogIcon 마사이 2010.09.09 19:36 신고

    전 처음 아프리카 올때 싱가폴에서 모리셔스 비행기로 갈아탔는데
    수속하는 직원이 갈아타는 비행기는 예약이 않되 있다고 하는 바람에 얼마나 놀랬는지....
    그때문인지 싱가폴은 쫌 정이 않가네요....ㅎㅎ

  15. BlogIcon 미미씨 2010.09.09 23:20 신고

    편도 티켓은 그런 단점이 있군요. 친구분이 너무 대범하신데요? 아무리 그래도 재미난 경험은 아닐지도...-_-

  16. BlogIcon 더공 2010.11.26 18:38 신고

    제가 한번..
    일본 갈라고 여행사 직원 기다리고 있었는데..
    제 여권만 뺴놓고 온 여행사.. -_-
    결국 인천공항에서 하루를 본의 아니게 묵었던 기억이 나네요.

  17. BlogIcon suyeoni 2010.11.26 19:15 신고

    오..그럴수도 있군요
    조심해야겠네요.. 흠..
    리턴티켓 없을수도 있지!!!

    아 참 그리고 좀 헷갈리는게, 예전에 올리신 글 다시 발행중이신거에요?
    아니면 그냥 제가 지금까지 못읽은건가요? :)

    • BlogIcon 바람처럼~ 2010.11.28 11:14 신고

      예전 글을 재발행하고 있습니다 ^^
      동남아 여행기는 안드로이드 어플이 나와서 그거와 내용을 같이 하려고 재발행하고 있었고요
      나머지 것들은 제가 블로그 주소를 변경하면서 다시 발행을 했죠
      이제는 미얀마 여행기부터 얼른 올리고 동남아 여행기 재발행 하려고요 ^^

  18. BlogIcon Seen 2010.11.27 14:21 신고

    여행비자만 가지고 있으면 아무탈없이 편도든 왕복이든 상관없을 줄 알았는데,
    편도티켓만 들고 입국하면 거부할 수도 있군요.
    그래도, 무사히 여행을 끝마쳤으니 이렇게 글을 쓰시고 있는 거겠죠? ^^
    즐거운 주말되세요. 바람처럼님~!

  19. BlogIcon 雨女 2010.11.27 18:36 신고

    리턴티켓이 없으면 입국이 불가할 수도 있는거였군요..
    처음 알았어요..ㅎㅎ

    • BlogIcon 바람처럼~ 2010.11.28 11:15 신고

      그런 경우가 가끔 있습니다
      제 3국으로 떠나는 비행기 티켓이나 리턴티켓을 요구하기도 하죠
      물론 나라마다 틀리기 때문에 굳이 그런것이 필요 없는 곳도 있지요

  20. BlogIcon 세은 2011.02.02 22:26 신고

    어제서부터 오늘까지 동남아권 여행지 이야기를 쉼없이 읽었어요 - 읽으면서 저도 여행하는 기분이라서 너무너무 좋았구요 - 그리고 하루 일과가 사진으로 보여지니 어찌나 이해가 쉽게 되던지 ^ ^ 저 이번에 여행가거든요 - 두달이 조금 넘는 일정으로 가려고하는데 - 93만원으로 떠난 그 여행은 몇박 몇일이었는지 궁금해서 이렇게 글을 남겨요- 혹시 써 놓으셨는데 제가 못 본건가.......... 무튼 이 댓글을 언제 읽으실지는 모르겠지만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다다다다ㅏ

    • BlogIcon 바람처럼~ 2011.02.03 01:01 신고

      안녕하세요 세은님
      설 연휴는 잘 보내고 계시는지요? ^^
      93만원으로 떠난 여행은 2007년도에 싱가폴, 말레이시아, 태국, 라오스, 캄보디아, 베트남 중국을 친구와 둘이 여행했던 것이고 50일 여행했습니다
      물론 당시 원달러 환율이 매우 낮았기 때문에 가능했다는 점도 있고, 저희들이 열심히 아끼고 다녀서 여행이 가능했죠
      이 여행기는 현재 수정을 다 한 상태인데요
      안드로이드 어플로 인해서 블로그에 있는 글도 전부 다 수정을 할 계획입니다
      (아직은 말레이시아까지만 되어있네요)
      혹시 다른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방명록에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21. BlogIcon 마야 2012.05.03 19:23 신고

    저는 소고기를 먹지 않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