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을지도 모르겠지만 우리나라에도 각 나라의 항구를 통해서 작은 물품들을 가지고 오는 일명 보따리 상인들이 존재하고 있다. 보따리 상인을 놓고 본다면 불법이나 잘못된 직업이라고 보기엔 어렵지만 간혹가다가 이 상인들의 짐을 들어주다가 큰 피해를 보는 여행객들도 있다. 이건 예전부터 있었던 일인데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어렵지 않은 부탁이라는 이유로 거절하지 못하는 한국인의 특성 때문에 쉽게 사라지지 않고 있다. 

나 역시 중국을 여행하고 한국으로 들어오는 배를 탈 때 보따리 상인을 만났다. 택시에서 내리자마자 "한국 사람이시죠? 짐 하나만 들어주시면 수고비도 드릴께요. 부탁 좀 할께요." 라는 목소리가 들렸는데 단호히 거절했다. 그건 용돈벌이는 될 수 있을지는 몰라도 자칫 잘못하다가는 세관을 통과할 때 이상한 물품이 들어있을 시 들고 온 사람의 잘못이 되기 때문이다. 

실제로 내가 인천항구에 도착했을 때 세관을 통과하는 도중 나이가 지긋이 든 할아버지와 할머니께서 약이 가득 담긴 보따리가 세관에 걸리면서 적잖아 당황해 하시는 모습을 봤다. 

"할아버지 이거 어디서 사셨어요?"
"아니... 그... 백화점... 어디에서 샀어."
"할아버지 이거 어디서 사셨는지도 모르시네요. 누가 들어달라고 시킨거죠?"

거짓말에 능숙하지 않은 할아버지는 이내 당황한 기색이 역력하셨다. 나는 세관을 지나가면서 아무것도 모르는 순진한 분들을 이용했던 상인들을 향해 분개했다. 약이나 가짜시계정도면 그나마 양호한 편이다. 만약 그 안에 마약이라도 있는 한에는 범죄자가 될 판이다. 


최근에 관세청장님을 만나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조금 늦게 도착한 나는 부담스럽게도 관세청장님의 바로 옆자리에 앉게 되었는데 그 자리에서 내가 질문했던 것은 바로 이런 보따리 상인의 짐을 들어주다가 피해를 입는 사실과 그에 따른 홍보대책이 더 필요하지 않겠냐는 것이었다. 물론 우리나라의 모든 출입국에서 철저히 감시를 하고 있는 관세청에서 이러한 사실을 모를리가 없었다. 


윤영선 관세청장님은 여태까지 정말 많은 홍보가 있었다고 했고, 앞으로도 더 많이 필요할 것이라는 말씀을 했다. 당연히 보따리 상인의 짐을 들어주다가 무고한 사람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노력해야 하는 것도 관세청의 임무이기도 했기 때문이다. 

한편으로는 보따리 상인의 어려움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했다. 사실 무조건적으로 보따리 상인들이 나쁜 사람들이라고 보기엔 어렵다. 정말 힘들게 중국과 오고가며 생계를 유지하는 사람들이 많다고 하면서 관세청은 이러한 사람들과의 관계 유지에도 노력을 하고 있다고 했다. 

이외에도 관세청에서 하고 있는 일이 정말 많다는 것을 새삼 느낄 수 있었다. 나야 여행자이니 단순히 공항이나 항구에서만 보던 세관신고서만 작성하는 것으로 관세청의 업무를 엿볼 수 있었지만 사실 알게모르게 관세청의 중요성은 대단했다. 우리나라의 환경이나 생태계를 보호하는 업무부터 수입품의 관세를 담당하는 것, 밀수업자를 막는 것, 공항과 항구의 출입을 담당하는 역할까지 정말 다양했다. 

관세청장님이시니 우리나라의 관세청 자랑을 늘어놓으실 수밖에 없었는데 세계 공항을 평가하는 척도 중 하나가 바로 세관통과의 신속, 정확성이라고 하는데 우리나라는 최고 수준이라고 한다. 게다가 다른 곳은 몰라도 관세청만큼은 청렴도가 매우 높다고 하니 이거야 말로 자랑할만 했다. 다른 나라에 가서 일종의 뇌물을 요구하는 곳도 경험했던 만큼 이 부분은 절대적으로 공감했다. 


관세청장님과의 식사는 높으신 분의 옆자리에 앉느라 조금 불편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의외로 소탈하신 모습에 어렵지 않은 저녁시간이었다. 게다가 딱딱하고 어려울 것으로만 생각되었던 관세청의 업무가 사실은 우리 생활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었음을 깨닫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관세청장님과의 만찬이 끝나고 나서 주시경 대변인님께서 나에게 좋은 지적을 해줬다고 했다. 그러니까 여태까지 남의 짐을 들어주다가 피해를 보는 사례가 많고, 그에 따른 홍보는 많이 하기는 했지만 여전히 부족하다는 말씀이었다. 아마 내가 여행하면서 본 이후로도 여전히 그런 피해가 많이 있었던 모양이다. 아무튼 작은 용돈을 벌려고 남의 짐을 들어주는 행위는 한순간에 범죄자가 될 수도 있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 관세청에서도 여행자들을 대상으로 불법적인 행위를 못하도록 많은 홍보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1동 | 공을기객잔 압구정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김치군 2010.10.25 13:54 신고

    특히.. 항공사에서 그런 문제가 더 심하죠..

    마약이나 무기같은 ㅠㅠ

  3. BlogIcon 에우르트 2010.10.25 14:12 신고

    헐 이거 정말 나쁜사람들이네용
    잘모르시는 할아버지를 이용하다니..
    이런부분에 대해 교육과 알림이 필요하겠어요

  4. BlogIcon 불타는 실내화 2010.10.25 14:47 신고

    취업하셨나 봐요~ 축하합니다! (혹시 너무 늦게...? ㅠ_ㅠ)

    인천공항 세계 최고라는 건 많이 들었던 거 같아요.
    제가 살고 있는 곳이랑은 차원이 다르게 좋죠~ 여긴 후져서요! ㅋㅋㅋ

    예전에 바람처럼~님이 댓글로 미얀마에서 만난 외국인이 각하 나쁜 싸람~이라고 쓰셨던 댓글에 웃었는데, 바람처럼~님 글을 보니까 더 웃겼어요.
    조나단인가? 그 분요.

  5. BlogIcon 뻘쭘곰 2010.10.25 16:25 신고

    좋은 뜻으로 그냥 들어드릴 수 있는건데.. 그 마음을 악용하는 사람들이 있어서 문제인 것 같아요.
    정말 보따리에 범죄에 해당하는 물건이 들어있으면...;; 여행 다닐때는 항상 조심해야 될 것 같습니다.

  6. BlogIcon 악랄가츠 2010.10.25 16:32 신고

    좋은 일할려다가 되려 범죄자가 되는 꼴! ㄷㄷ
    늘 조심해야겠습니다! >.<

  7.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10.25 16:35 신고

    아핫! 정말 조심해야겠군요..
    도와주다가 후덜덜한 상황이 올술도 있네요~~~
    좋은 만남의자리 구경 잘 하고 갑니다.

  8. BlogIcon pennpenn 2010.10.25 17:04 신고

    그러게요~
    호의가 나중에 큰 재앙이 될 수 있겠네요~

  9. BlogIcon 드래곤 2010.10.25 18:02 신고

    좋은 지적 감사합니다.^^

  10. BlogIcon 기브코리아 2010.10.25 19:00 신고

    정말 조심해야겠습니다.
    요런 자료는 많이 만들어서 올려야 겠습니다.

  11. BlogIcon Naturis 2010.10.25 19:05 신고

    괜히 보따리 잘못 들어줬다가 인생 종칠수도 있겠네요..
    해외 여행에는 항상 조심을...

  12. BlogIcon Raycat 2010.10.25 20:29 신고

    평택항 화물부두에 한번씩 가는데 가끔 저런 보따리 장수들을 보게 된다는...;;;;

  13. BlogIcon 달려야산다 2010.10.25 21:15 신고

    보따리 상인 물건 들어주다가 마약 사범으로 몰리면 뷁되죠 ;;
    절대로 공항에서는 다른사람이 부탁하는 물건 운송 해주면 안된다고!!
    알고있습니당 ㅋ

  14. BlogIcon 파란연필 2010.10.25 21:38 신고

    보따리 상인뿐 아니라 정말 아무한테도 짐을 대신 받아주면 안되겠지요...
    정말 큰일 치를수도 있다는.... 조심해야해요...

  15. BlogIcon 애바홀릭 2010.10.25 22:45 신고

    어얼.. 몰랐네요~
    저 역시 들어줬을거라는^^;;
    좋은 정보 감솨요^^ ㅎㅎ

  16. BlogIcon 미자라지 2010.10.26 00:16 신고

    뭐야ㅡㅡ;;
    미니홈퍼 아니고 파워블로거 맞네 뭐...ㅋㅋㅋ

  17. BlogIcon 루피 2010.10.26 03:44 신고

    저런 경우도 있네요...
    그런데 상식적으로 생각해봐도 남의 물건 들어주기가 껄그럽지 않습니까?
    저 같으면 절대 들어 주지 않지요...
    제가 개인주의적인 성향이 있어서 그럴지는 모르겠지만.

    • BlogIcon 바람처럼~ 2010.10.28 11:59 신고

      근데 생각보다 꽤 많이 있습니다
      어차피 작은 짐이고 하나 들어주면 수고비도 준다는데...
      간곡하게 부탁하는 그들을 뿌리치기 힘든 분들도 있죠 ^^

  18. BlogIcon 닉쑤 2010.10.26 08:46 신고

    얼라이언스!! 저는 호드입니다!! ㅎㅎ ㅡㅡ;; (였었죠 ㅎ)

    저는 겪어보지 못했지만 들어본 이야기네요..

    에초에 불법으로 안 가져오면 되는데 말이죠. ㅡㅡ;

  19. BlogIcon 문단 2010.10.26 10:45 신고

    의미있는 자리에 참석하셨네요.
    외국에 한번 갔다온 적이 있습니다만, 그런 부분이 있는줄 몰랐습니다.
    홍보가 덜된 탓도 있고...저역시 무지한 거일수도 있을 것 같아요.
    좋은 정보 참고하겠습니다..

    • BlogIcon 바람처럼~ 2010.10.28 12:01 신고

      관세청장님을 만났으니 제가 여쭤봤죠 ^^
      여태까지 홍보는 참 많이 했다고 합니다
      그런데도 여전히 피해사례가 많다로 하네요

  20. BlogIcon 보기다 2010.10.27 21:29 신고

    오~ 좋은거 하나 알았습니다.
    전 별 생각없이 들어줬을거 같은데 조심해야 되는거군요.

  21. BlogIcon Houstoun 2010.10.28 16:57 신고

    그래서 그렇게 공항에서 계속해서
    방송을 하면서 남의 짐 들어주지 말라고 하는군요. ^^

티스토리 툴바